facebook youtube
'블랙핑크 사진사' 정체에 佛 분노 폭발…마크롱 대통령이었다
23-01-27 03:4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가수 블랙핑크와 퍼렐 윌리엄스의 '사진사'로 나선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 /인스타그램 캡처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케이팝(K-Pop) 그룹 블랙핑크와 미국 팝스타 퍼렐 윌리엄스의 '사진사'로 나섰다가 자국민의 뭇매를 맞고 있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25일(현지시간) 보석 브랜드 티파니앤코의 알레상드르 아르노 부사장은 블랙핑크 멤버들과 퍼렐 윌리엄스가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찍는 모습을 소셜미디어에 올렸다.

아르노 부사장은 각 인물도 태그했는데, 이들의 사진을 찍고 있는 이는 다름 아닌 마크롱 대통령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노 부사장은 '사진사'의 뒷모습에 '@emmanuelmacron'이라는 태그를 달기도 했다.

이 자리는 마크롱 대통령의 부인 브리지트 마크롱 여사가 이사장으로 있는 자선 단체가 주최한 자선 콘서트였다. 마크롱 여사는 공연이 끝나고 블랙핑크와 인사를 나누고 사진을 찍는 등 시간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마크롱 대통령도 부인과 함께 행사에 참여해 세계적인 '셀럽'들과 자연스럽게 어울렸다. 그는 퍼렐 윌리엄스와 함께 찍은 사진을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올리기도 했다.

하지만 마크롱 대통령의 이같은 모습에 프랑스 국민은 부정적 의견을 내고 있다. 마크롱 대통령과 퍼렐 윌리엄스의 사진에는 "마크롱 대통령은 프랑스인들을 돌봐줘야 한다", "모든 프랑스인이 분노하는데 대통령은 웃고 있다" 등 비판적 댓글이 달렸다.

프랑스인이 이런 반응을 보이는 건 현재 프랑스 전역에서 정부의 연금 개혁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리고 있어서다. 지난 19일에는 파리 등 주요 도시에서 내무부 추산 112만명이 시위에 참여했다. 노동조합은 200만명이 거리에 나왔다고 밝혔다. 김성호 기자 shki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숙아' 딸 중환자실 입원 중인데…부모 등골 빼먹는 '철
'고딩엄빠3'에서 미숙아 딸을 둔 철부지 고딩엄빠가 나왔. 2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K-STAR '고딩엄빠3' 10회에는 19세에 고딩엄빠가 된 20세 동갑내기 부부 김이슬·전준영이 등장했다. 김이슬, 전준영 부부는 전준영 부모의 집...
해외이슈
유명래퍼 식스나인, 화장실서 집단폭행 당해 “응급실 실려가” 충격[해외이슈]
‘흑인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25살 래퍼 남친이랑 일본식당 노부서 데이트 즐겨”[해외이슈](종합)
59살 브래드 피트♥30살 돌싱 보석상, “둘 다 이혼으로 공감대 형성”[해외이슈]
톰 크루즈 딸 16살 수리, “뉴욕서 패션 디자이너 꿈꾼다” 아빠는 양육비만 지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