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명장병' 발동...모리야스 감독, "이기려던 선택...스페인전 승리할 것"
22-11-27 22: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일본 축구대표팀의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이 스페인전 승리를 다짐했다.

일본은 27일 오후 7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코스타리카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0-1로 패했다.

1차전에서 거함 독일을 잡은 일본은 코스타리카를 잡을 경우 16강 진출의 9부 능선을 넘을 수 있었다. 일본이 이변을 일으킨 반면 코스타리카는 1차저에서 스페인에 충격적인 0-7 패배를 당했다. 일본의 승리가 유력한 상황이었다.

모리야스 감독은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과감한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1차전에 선발로 나서지 않았던 야마네 미키, 도안 리츠, 모리타히데다마, 우에다 아야세, 소마 유키를 스타팅 명단에 올렸다. 아사노 타쿠마, 이토 준야 등 주전 자원을 처음부터 투입하지 않아도 된다는 자신감이었다.

전반전은 졸전이었다. 일본은 이렇다 할 득점 장면을 만들지 못했고 후반 시작과 동시에 아사노가 투입됐다. 이어 준야, 미토마 카오루 등이 교체로 출전했고 코스타리카를 몰아쳤다. 하지만 결정적인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일본의 공격을 막아낸 코스타리카는 한 번의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후반 35분 일본 지역에서 볼을 차단했고 키셔 풀러가 왼발 감아차기 득점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코스타리카는 귀중한 한 골을 지켜냈고 일본은 허탈한 0-1 패배를 당했다.

모리야스 감독은 경기 후 “승리를 위해 가능한 최선의 준비를 했다. 우리 강점을 살리고 상대가 잘하는 걸 막으려 했으나 안타깝게도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했다. 다음 스페인전에 승리를 거둬 일본 팬들에게 기쁨을 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페인은 28일 오전 4시에 독일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만약 독일이 이길 경우 E조 4팀 모두 1승 1패가 되고 최종전에서 스페인을 상대해야 하는 일본의 부담감은 더욱 커지게 된다. 일본은 다음 달 2일 오전 4시에 스페인과 3차전을 치른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서준(Park Seo Jun), 프랑스 명품을 사로잡은
배우 박서준이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북촌 휘겸재에서 진행된 샤넬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해외이슈
“루푸스 약물 부작용→손 떨림 증상” 30살 셀레나 고메즈, 안타까운 근황[해외이슈]
‘아바타2’ 21억 달러 돌파, ‘타이타닉’ 잡고 역대흥행 3위 노린다[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와 결별’ 38살 女감독, 양육권 다툼 전약혼자와 로맨틱 포옹[해외이슈]
‘예스마담’ 양자경, ‘에브리씽’으로 亞 최초 오스카 여우주연상 거머쥘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