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돈 스파이크, 안타까워…김부선, "딸 이루안에 마약만 하지 말라고 유언할 정도" 위험성 경고 [MD리뷰]
22-10-04 11: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배우 김부선이 최근 마약 혐의로 입건된 돈 스파이크를 직접 언급했다.

김부선은 지난달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마약과 인권에 대하여'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김부선은 "최근 돈 스파이크가 마약으로 구속됐다"며 "제가 엄마가 돌아가시기도 전에 서울서 마약을 했다. 부유층 자제들과 춤추러 갔다가 우연히 히로뽕이라는 무서운 마약을 했다"고 했다.

이어 김부선은 "마약이 그렇게 무섭다. 재산을 다 탕진한다. 자기 건강은 물론이고 영혼을 다치고 재산을 탕진한다"며 "엄마에게 돈을 내놓으라고 했다. 돈을 달라고 하며 서포트해주면 스타가 될 거라고 그런 말을 했다"고 울먹였다.

그는 "마약에 취해있을 때였다. 집에서 밀어주면 나도 잘될 거 같아서 원망하고 소리쳤다"며 "딸한테 유언까지 했다. 대학교 졸업하면 마음껏 연애해도 된다고 했다. 편견없이 모든 사람을 만날 수 있는데 마약만 하지 말라고 했다"고 후회했던 지난날을 돌아봤다.


또한 김부선은 "생각지도 않게 저도 우연히 마약을 했다"라며 "처음 적발됐을때 교도소가 아니라 약을 끊을 수 있도록 병원을 보내줬다면 힘들게 전국에 산을 돌고 세상과 차단하고 고독하게 지내진 않았을텐데 싶더라"라고 했다.

이어 "도취되면 마약을 끊을 수 없다. 완전히 끊는데 6년이 걸렸다"고 힘든 시간을 고백했다.

그는 "돈 스파이크가 내 안에 인격이 4개가 있다고 하더라. 배우들도 다중인격이 있다"라며 "너무 안타깝더라. 오래전이지만 제가 해본 경험으로 말하자면 그때쯤 그만두고 싶은데 자기 의지로 안되니까 오은영 선생님을 찾아 도와달라고 한게 아닐까 싶더라"라고 돈 스파이크를 안타까워했다.

이어 김부선은 "도배가 되더라. 너무 안타까웠다. 연예인은 그렇게 하더라"라며 돈 스파이크의 마약 사건이 이슈가 된 것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사진 = 김부선 유튜브 캡처]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은이 "男에 관심 있지만…기능 떨어진다" 연애사 솔직
'미운 우리 새끼'에서 개그우먼 송은이가 솔직 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송은이는 4일 저녁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 320회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송은이는 "'미운 우리 새끼'를 보면서 어떤 생각을 했느냐"라는 물음에 "'참 ...
해외이슈
“42살 킴 카다시안, 파격적 브라탑 입고 48살 디카프리오와 파티”[해외이슈]
로버트 패틴슨♥수키 워터하우스 4년만에 첫 공개석상, “잘 어울리는 6살차이 커플”[해외이슈]
“생방송 도중 임신한 배 깜짝 공개” 29살 ‘놉’ 여배우, “이제 엄마가 되요”[해외이슈]
“12명 아이 아빠” 복면가왕 진행자, 루푸스→폐렴 입원 “슈퍼맨 아니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