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5년만 복귀작 개봉 코앞인데…박유천, 국내 연예 활동 '빨간불' [MD이슈]
22-09-27 20:2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의 국내 연예계 복귀에 제동이 걸렸다. 박유천은 오는 10월 5년 만의 영화 '악에 바쳐' 개봉을 앞둔 상태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방법원은 박유천의 방송 출연·연예 활동 금지 가처분 취소 신청을 27일 기각했다.

박유천의 매니지먼트를 위임받은 연예기획사 예스페라는 박유천이 전속계약을 어기고 제삼자와 접촉해 활동을 추진했다고 주장하며 지난해 8월 법원에 가처분 신청을 냈고 법원이 받아들였다.

이후 예스페라 측은 같은 법원에 박유천을 상대로 진행 중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 방송 출연과 연예 활동 금지 내용을 추가했다. 이에 박유천 측이 해당 방식은 적법하지 않다며 법원에 가처분 결정을 취소해달라고 소송을 냈으나 기각됐다.


법원의 결정에 따라 박유천의 연예 활동에 빨간불이 켜졌다. 박유천은 영화 '루시드 드림'(2017) 이후 오랜만에 관객과 만남을 준비 중이다. 오는 10월 개봉하는 박유천 주연 영화 '악에 바쳐'는 한순간에 모든 것을 잃은 남자 태홍과 처음부터 잃을 게 없던 여자 홍단, 나락의 끝에서 서로의 삶을 마주한 둘의 이야기를 그린 하드보일드 멜로 드라마다.

박유천은 재벌 기업의 사위이자 잘나가던 의사였지만 한순간에 모든 것을 잃은 남자 태홍으로 분해 홍단 역의 배우 이진리와 연인 연기를 선보인다. 연출은 영화 '경계인'(2020), '투란도트 어둠의 왕국'(2021)의 김시우 감독이 맡았다. 개봉을 확정 짓고 메인 포스터까지 공개한 '악에 바쳐'이지만 박유천으로 인한 피해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박유천은 2019년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기소돼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뒤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가 1년 만에 번복하고 복귀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블루필름웍스]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3대 안경남 이강인!"...벤투호 기다리는 팬들, 공항
많은 팬들이 벤투호의 귀국을 기다리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7일 오후 5시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대표팀은 2개 조로 나뉘어 입국했다. 나상호, 권창훈 등 선수 14명과 코치 5명이 포함된 선발대...
해외이슈
“곧 넷째딸 출산, 아내에게 감사” 수상소감…46살 라이언 레이놀즈 달콤한 로맨티스트[해외이슈]
‘아바타2’ 외신 첫반응 “경이롭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매혹적” 최고영화 탄생[해외이슈]
임신 ‘놉’ 29살 여배우, “나보고 못생겼다고 말하는 것은 미친 짓이야” 분노[해외이슈]
박찬욱 ‘헤어질 결심’, 뉴욕타임스 10대 영화 선정 “아카데미 청신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