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36년간 같은 번호로 ‘로또’산 70대 은퇴자…마침내 200억 잭팟
22-08-14 05: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가족기념일로 로또를 산 스티븐 딕슨이 36년 만에 1등에 당첨됐다. /OLG 홈페이지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36년 동안 매주 같은 번호로 로또를 산 남성이 1등에 당첨됐다. 당첨금은 무려 2000만 캐나다 달러, 한화로 약 204억원이다.

12일(현지 시각) 캐나다 CTV 보도를 인용한 조선일보에 따르면 토론토에 거주 중인 스티븐 딕슨(70)은 최근 로또 1등에 당첨됐다.

그는 OLG(온타리오주복권공사)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36년 동안 같은 번호로 복권을 구매해왔다. 번호는 내게 너무나 소중한 가족기념일로 조합한 것”이라고 말했다.

볼일을 보기 위해 잠시 편의점에 방문한 딕슨은 마침 TV에서 로또 당첨 결과가 나오는 걸 보고, 자신의 번호와 맞춰봤다.

1등을 확인한 딕슨은 충격을 받아 순간 정신이 멍했다고. 옆에 있던 편의점 직원이 딕슨의 복권을 본 뒤 “맙소사, 당신 1등에 당첨됐다”고 외쳤고, 이어 편의점 내 다른 손님들이 다함께 딕슨을 축하해 줬다고 한다.

아내 역시 처음엔 1등 당첨을 믿지 않았다고. 딕슨은 “아내에게 2000만 달러에 당첨됐다고 했는데, 내가 장난치는 줄 알고 믿지를 않더라”고 했다.

은퇴자인 딕슨은 당첨금을 모두 가족에게 쓸 예정이다. “난 물질주의적인 사람이 아니다. 1등 당첨은 가족 덕분이고, 이 기쁨을 함께 나눌 수 있어 행복하다. 당첨금으로 가족들은 추억을 만들 수 있어 무척이나 설렌다”고 했다. 김성호 기자 shki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중기, '빈센조'로 이견없는 대상…'옷소매' 3관왕 저력
배우 송중기가 '에이판스타어워즈'의 대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8시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제 8회 '2022 APAN STAR AWARDS'(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가 개최됐다. 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2021년 3월부터 2022년 7월까지 지상파, 케이...
해외이슈
“‘로건’서 죽은 울버린, ‘데드풀3’서 어떻게 부활하나”, 휴 잭맨×라이언 레이놀즈 답변[해외이슈](종합)
‘갱스터스 파라다이스’ 쿨리오 사망, 향년 59세[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이혼소송 31살 미모의 모델과 열애 “많은 시간 보내”[해외이슈](종합)
“존 트라볼타, 사이언톨로지 거물 앞에서 남자 안마사와 키스” 충격 폭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