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성훈, 방송태도+비위생 논란…식당서 집게로 고기 먹더니 땀까지 털어? [종합]
22-08-10 04: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성훈(본명 방성훈·39)이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줄 서는 식당'에 성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는데, 카메라 앞에서 성훈이 취한 행동이 일부 불편하고 비위생적이었다는 지적이 온라인에서 터져나온 것이다.


성훈에 대한 비판은 식당 앞에 줄을 서는 순간부터 시작됐다.

프로그램 콘셉트 자체가 MC 박나래(36), 입짧은햇님(본명 김미경·40)이 인기 식당에 직접 줄을 서서 맛본다는 설정임에도, 고깃집에 줄을 서게 되자 성훈은 "정말로 차례 올 때까지 계속 카메라 돌리는 거냐?"고 묻더니 MC들이 맞다고 하자 박나래에게 "너 따라와봐"라고 한 것.

이어 박나래가 "저희가 워낙 친하고 오래 봐서 성격을 안다"며 "줄 안 서지 않느냐?"고 묻자 성훈은 "저는 줄 못 선다. 맛집 찾아다니는 스타일이 아니고 대기 인원이 한, 두 명이라도 있으면 바로 옆집을 가버리든가 한다"고도 했다. 박나래는 "성훈의 메뉴 고르는 가장 큰 기준은 지금 당장 먹을 수 있는거다. 그러니까 내가 진짜 줄 선다는 얘기 안했다"고 털어놨다.

결국 대기시간이 1시간을 경과하자 박나래는 성훈에게 "미안해, 오빠"라고 사과까지 했다. 이에 성훈은 "다른 데 가자"고 하는 것은 물론이고, 들고 있던 개인용 미니 카메라의 삼각대를 세워 카메라를 바닥에 내려놓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박나래의 설명이 없었더라도 프로그램 콘셉트에 대해 충분한 사전 이해 없이 출연해놓고 줄 서는 것에 불편한 내색을 비치는 게 프로 방송인으로서 적절한 태도냐고 지적했다.

성훈에 대한 비판은 식당 안에서 보여준 행동에도 쏟아졌다.

불판이 두 개 놓였는데, 성훈이 박나래와 함께 쓰는 불판에 집게로 고기를 올리더니 그 집게를 그대로 자신이 고기를 먹는 데에도 사용한 것. 혼자 불판을 사용한 입짧은햇님과 달리, 박나래와 함께 사용하는 불판임에도 집게로 계속 식사를 하다가 고기를 굽는 모습이 비위생적이었다는 지적이 잇따랐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성훈은 돌연 식사 중에 고개를 옆으로 강하게 흔들며 땀을 터는 행동까지 서슴치 않았다. 성훈이 고개를 세차게 흔든 탓에 땀방울이 떨어지는 모습이 카메라에도 고스란히 담길 정도였다.

네티즌들은 위생관념이 철저히 요구되는 코로나 시대에 식당 안에서 보여준 성훈의 태도는 납득하기 어려운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다만 일각에선 예능인 까닭에 성훈의 언행이 다소 과장된 측면도 있지 않겠냐는 옹호론도 나온다.

[사진 = tvN 방송화면]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재중 "혼술로 소주 7병반"→기안84 "급성 알콜로 실
가수 김재중이 주당 면모를 자랑했다. 4일 유튜브 채널 '인생84'에는 '김재중 술터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주량이 소주 두 병이라는 기안84는 김재중에게 "잘 드신다던데 술?"이라고 넌지시 물었다. 김재중은 "좋아한다"며 "삽겹...
해외이슈
“액체 뿌렸더니 옷이 되네” 봉준호 팬 벨라 하디드, 마법의 순간 할 말 잃었다[해외이슈]
‘베컴♥펠츠’ 관종부부, 침대사진 이어 이번엔 얼굴 맞대고 스킨십[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기내폭행으로 여섯아이 트라우마 겪어”, 안젤리나 졸리 주장[해외이슈](종합)
‘세기의 커플’ 지젤 번천-톰 브래디 파경, “각각 이혼변호사 선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