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서하얀, 7년 된 가죽 스키니가 맞네…♥임창정 "옛날보다 바지 헐렁해" ('동상이몽2')
22-08-08 22: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가수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이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임창정, 서하얀 부부가 이사 준비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창정, 서하얀 부부는 이사를 위해 옷장 정리에 나섰다. 그러던 중 임창정은 파란색 가죽 바지를 발견하고는 크게 웃음을 터트렸다.


임창정은 "첫 외식하던 날 기억하느냐. 오빠 친구들이랑 있는데 널 불렀다. 너랑 나랑 밥 먹는 첫날이었다. 그때 뭘 입고 왔는지 기억나느냐. 이걸 입고 왔다"며 서하얀과의 7년 전 그날을 회상했다.

그러면서 임창정은 "너 이거 지금도 맞느냐"고 물었다. 서하얀은 "맞지, 맞지. 입어볼까? 요즘에는 안 입어봤다"며 자신 있게 나섰다.

서하얀은 임창정의 요청대로 파란색 가죽 스키니에 하이힐을 착용한 채 등장했다. 7년 전 입던 바지를 완벽하게 소화한 서하얀의 날씬한 몸매가 놀라움을 자아냈다.

임창정은 "오히려 지금 되게 예쁘다. 어떻게 이게 맞느냐. 옛날보다 바지가 오히려 커진 것 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자 서하얀은 "좀 과하지 않느냐. 이러고 같이 다니면 안 창피하냐"며 수줍게 물었다.

이에 임창정은 "붙어서는 못 다닐 것 같다"며 "왜냐면 너무 예뻐서 내가 옆에 붙어있으면 내가 너무 너구리 같을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 =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MD포토] 아라시 리나 '인형이야? 사람이야?
일본 아라시 리나가 7일 오후 부산 해운대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진행된‘제 8회 아시아 스타 어워즈'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해외이슈
"14살 소년 성폭행 혐의" 케빈 스페이시, 564억 소송 당했다…"기억 안난다" 부인[해외이슈]
“28살 피트 데이비슨이 섹시한 여자들과 데이트하는 이유는?”, 전여친 41살 킴 카다시안의 진단[해외이슈]
여성 레슬러 사라 리 사망 美 충격, 향년 30세…“세 아이 어쩌나”[해외이슈]
‘리한나와 열애설’ 50살 데인 쿡, 23살 여성과 약혼 ”27살 차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