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종이의 집' 이주빈 "외모 내려놓고 촬영…'여친짤' 예뻐해줘 감사" [MD인터뷰③]
22-07-04 11: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배우 이주빈이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에 임한 마음가짐을 밝혔다.

넷플릭스 시리즈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에서 통일 조폐국 직원 윤미선을 연기한 이주빈을 4일 화상으로 만났다.

동명의 스페인 인기 시리즈를 리메이크한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통일을 앞둔 2026년 한반도를 배경으로 천재 전략가와 각기 다른 개성, 능력을 지닌 강도들이 통일 조폐국을 상대로 벌이는 사상 초유의 인질 강도극을 담는다.

이주빈은 조폐국이 강도단에 점거되며 인생 최대의 위기를 맞는 윤미선을 연기했다. 조폐국 국장 조영민 역의 박명훈과는 아슬아슬한 불륜을, 강도 덴버 역의 김지훈과는 농도 짙은 사랑을 보여줬다.

시리즈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 기준 공개 하루 만인 지난달 25일 TV 프로그램 부문 전 세계 3위에 올라선 뒤 줄곧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하회탈을 쓰고 등장하는 강도들 등 한국적 색채를 더한 점이 호평받지만, 다소 어색한 대사나 일부 배우들의 연기력이 아쉽다는 반응도 나온다.

이주빈은 극중 유부남, 강도와 금기시된 사랑에 빠지는 윤미선을 놓고 "파트 1까지 사랑인지 순간적 충동인지 잘 모른다. 수동적으로 자라왔다. 조영민이 만나보자고 했을 때 맞는지 생각하며 한편으론 북한에 있는 가족을 책임질 생각으로 관계를 시작한다"라며 "극한의 상황에서 믿었던 남자가 배신을 하는데 덴버가 끝까지 살려주려는 모습에 의지할 수 있는 존재로 생각하고 마음이 간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맨얼굴에 가까운 모습으로 촬영에 임한 이주빈은 "처음에는 화장을 안 하면 안 된다고 하셨다. 그런데 감정 신을 하고 땀을 흘리면 화장이 사라져 있었다"라며 "외모를 내려놓고 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시리즈 공개 이후 이주빈의 소셜미디어(SNS) 속 '여친짤'도 다시금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주빈은 "확실히 다양한 시청층에게 공개되는 것 같다"라며 "예쁘다고 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웃었다.

[사진 = 넷플릭스]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말다툼 중 여자친구 루이비통 가방에 소변 보고 가그린 부
말다툼을 하다가 여자친구의 명품 가방에 소변을 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남성이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13일 아시아경제 보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3단독 박혜림 판사는 최근 재물손괴 혐의로 기소된 A씨(31·남)에게 지난 10일 벌...
해외이슈
“난 100% 식인종” 36살 불륜·성폭행 배우, 몸에 삼각형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난 100% 식인종, 당신을 먹고싶다” 불륜·성폭행 36살 배우의 충격적 증거 공개[해외이슈]
'16살에 임신' 일본 모델, 화목한 일상 공개 "오랜만에 스티커 사진" [해외이슈]
“결혼식서 시어머니 드레스 안 입었다고 불화설 시작”, 27살 베컴 며느리 해명[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