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맨유 새 감독, "언제까지 맨시티·리버풀 시대겠어요?"
22-05-26 14:3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현호 기자] 맨유 새 사령탑 에릭 텐 하흐 감독이 올드 트래포드에 입성했다.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모든 일정이 끝났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022-23시즌부터 텐 하흐 감독에게 지휘봉을 맡기며 새 시즌 준비에 나섰다. 텐 하흐 감독은 곧바로 열린 취임 기지회견에서 자신의 계획을 들려줬다.

취재진이 맨유의 라이벌인 맨체스터 시티, 리버풀의 활약을 언급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맨시티와 위르겐 클롭 감독이 이끄는 리버풀은 최근 5시즌 동안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나눠서 차지했다. 맨시티가 4회, 리버풀이 1회 우승했다. 올 시즌에도 두 팀은 승점 1점 차이를 두고 우승과 준우승을 나눠했다.

‘과르디올라 감독과 클롭 감독이 있는 한 아무도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못할 것이라는 우려가 있다’는 말에 텐 하흐 감독은 “언젠가는 한 시대가 끝난다는 걸 모두가 안다. 저 역시 이들과의 경쟁이 기대된다”면서 “저는 과르디올라 감독과 클롭 감독의 팬”고 답했다.

텐 하흐 감독은 친정팀 아약스에서 일정을 마치자마자 바로 잉글랜드로 이동해 맨유에 합류했다. 이 점을 두고 “프리시즌을 대비하기 위해 일찍 왔다. 코칭스태프와 선수단 구성을 준비하려고 왔다. 준비할 게 많다”고 들려줬다.

텐 하흐 감독 주변에는 아약스와 맨유에서 모두 활약한 축구인이 여럿 있다. 그중 에드윈 반 데 사르는 맨유에서 레전드 골키퍼로 활약했고, 현재는 아약스 CEO를 맡고 있다. 텐 하흐 감독은 “맨유 감독으로 부임한다는 사실을 반 데 사르에게 가장 먼저 알렸다. 반 데 사르는 여전히 맨유 팬이다. 우리는 서로를 응원하는 사이”라고 전했다.

감독 본인은 일찍 합류했으나 맨유 선수단에게는 휴식을 부여할 계획이다. 텐 하흐 감독은 “6월 27일에 프리시즌을 시작하려고 한다. 그 전까지 몇몇 포지션에 새 선수를 영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든 게 새로운 시작이다. 0부터 시작한다. 선수들과 새로운 관계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전 세계에 있는 맨유 팬들을 향해 “맨유를 응원하는 팬들이 엄청나다는 걸 잘 안다. 이들에게 성공적인 결과를 안겨줄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갖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 = 맨유 홈페이지] 이현호 기자 hhh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시도 때도 없이" 김준희, 골프장서 남편과 과감한 스킨
방송인 김준희가 남편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김준희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남편, 지인들과 함께한 일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짧은 영상 속에서 김준희는 남편과 서로 포옹하며 애정을 나눴다. 김준희는 "우리 여보 귀여워", ...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