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30대 개딸들 어디갔냐”…이재명 여론조사에 지지자들 멘붕
22-05-21 17: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이재명 후보가 지난 20일 오후 거리 유세 도중 신원불명의 시민이 2층에서 던진 철제그릇에 머리를 맞은 뒤 만지고 있다. /유튜브 채널 이재명 영상 캡처]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지지율 조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뒤진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예상치 못한 결과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우리 후보 공천하길 잘했다”며 기뻐했고, 이 후보 지지자들은 “조작 아니냐”며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여론조사업체 에스티아이가 지난 19~20일 이틀간 인천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88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3%포인트)에서 윤 후보 지지율은 49.5%, 이 후보는 45.8%를 기록했다. 격차는 오차범위내인 3.7%포인트였다. 계양을 여론조사에서 윤 후보가 앞선 건 처음이다.

지지 후보가 있는 응답자에게 현재 지지하는 후보를 선거일까지 계속 지지할 것인지 묻자 ‘계속 지지할 것’이라는 응답이 92.9%였다. ‘바꿀 수도 있다’는 6.1%, ‘잘 모르겠다’는 1.1%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보면, 이 후보는 40대(63.0%)와 18~29세(56.5%)에서 강세를 보였다. 반전은 30대였다. 윤 후보가 49.8%, 이 후보가 42.9%를 기록해, 윤 후보가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이 후보가 2030 여성 지지자들인 이른바 ‘개딸’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어, 30대에서도 이 후보가 무난하게 앞설 거라 예상됐지만 결과는 그렇지 않았다.

지난 18일 리얼미터가 공개한 여론조사에서는 이재명 후보는 50.8%, 윤형선 후보는 40.9%를 기록하며 이 후보가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연령별로 이 후보는 ▲18세~29세(61.1%) ▲30대(57.6%) ▲40대(62.6%)에서 높은 지지를 받았었다.

21일 여론 조사 결과에 양당의 희비도 엇갈렸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페이스북에 “지난주에 계양에서 낭만닥터 윤사부 윤형선 후보와 이틀 동안 700명 정도의 시민들과 사진을 찍었습니다. 이번 주에 3000장 더 찍고 더 많은 분 만나서 승세를 굳히겠습니다”고 했다. 이어 “사진 찍을 때마다 모든 계양구민이 알고 있는 우리 윤 후보를 공천하기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라고 덧붙였다.

이 후보를 지지하는 커뮤니티에서는 여론조사 결과를 믿지 못하겠다며 ‘조작’이 의심된다는 글들이 올라왔다.

팬클럽 ‘재명이네 마을’에는 이번 여론조사 관련 게시글이 수십개가 올라왔는데, 대부분 “여론조사 믿냐”, “속지 마라”, “여론조사 조작방지법이라도 만들어야 하는 거 아니냐”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반면 이번 결과로 선거 판세가 불안하다는 지지자들은 “30대 결과는 충격적이다. 밭갈이 더 열심히 해야 한다”, “30대 개딸들 어디 갔냐”, “방심하면 안 된다”는 의견을 내기도 했다. 김성호 기자 shki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사업가♥' 김빈우, 가족여행 스케일이 다르네 "미국 한
배우 김빈우(본명 김지영·40)가 미국 한달살이 1일 차 근황을 전했다. 김빈우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국 한 달 살기 1일 차. 도착해서 밥 먹고 바로 수영장 고고. 저녁 산책만으로도 좋았지 뭐. #시차때매새벽1시반에깬거빼고 #가족여...
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윌 스미스에게 뺨맞은” 57살 크리스 록, 14살 연하 백인 여배우와 열애[해외이슈]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곧 생길듯, “여권사진 대만족”[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