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서튼 감독 "나균안 보직 바껴도 그대로의 모습" 엄지척
22-05-20 22: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박승환 기자] "나균안 보직 바꼈지만, 그대로의 모습 보여줬다"

롯데 자이언츠는 2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시즌 4차전 원정 맞대결에서 4-0으로 승리하며 길고 길었던 4연패의 늪에서 벗어나는데 성공했다.

롯데는 올 시즌 처음 선발 투수로 나선 나균안이 6⅔이닝 동안 투구수 86구, 4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으로 퀄리티스타트(6이닝 3자책 이하)를 기록하며 시즌 첫 승이자 데뷔 후 두 번째 승리를 손에 넣었다.

타선에서는 DJ 피터스가 14일 한화 이글스전 이후 5경기 만에 아치를 그리는 등 4타수 1안타(1홈런) 2타점 1득점으로 결승타를 터뜨렸고, 안치홍이 3타수 2안타(1홈런) 1타점 1득점, 이학주가 쐐기 적시타를 터뜨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래리 서튼 감독은 경기 후 "4패 후 원정 경기 첫날인데 나균안이 팀이 필요할 때 선발투수로서 좋은 모습 보여줬다. 불펜에서 좋은 모습 보여준 나균안이 보직은 바뀌었지만 그 모습 그대로 좋은 모습 보여줬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칭찬은 이어졌다. 사령탑은 "오늘 투수구 적은 것을 보면 알 수 있듯 나균안이 적극적으로 스트라이크존 공략해 줬다. 불펜들도 끝까지 경기 잘 마무리 해줬다"며 "피터스 경기 초반 홈런 치면서 팀 승리에 역할 해줬다"고 말했다.

끝으로 서튼 감독은 "경기 끝나고 뒤를 돌아봤는데 서울인데도 예상보다 많은 팬분들이 와주셔서 마치 사직에서 경기 하는 것처럼 에너지 받을 수 있었다. 감사하다"고 힘주어 말했다.

[롯데 자이언츠 래리 서튼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DB] 잠실 =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트와이스 모모, 옆자리 김동현에 “약간 부담스러워” 폭
트와이스 모모가 옆자리에 앉은 김동현을 부담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25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최근 솔로 데뷔곡 ‘POP!’을 발표한 트와이스의 나연과 모모, 채영이 출연했다....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