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KPGA 매치플레이 16강 조별리그 진출자 확정, 1번 시드 함정우 포함, 장희민 탈락
22-05-20 18: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톱시드는 16강 조별리그에 올라가고, 지난주 우승자는 짐을 쌌다.

함정우는 20일 경상남도 거제 드비치 골프클럽(파72, 7256야드)에서 열린 2022 KPGA 투어 데상트코리아 먼싱웨어 매치플레이(총상금 8억원) 32강서 마이카 로렌 신(미국)을 1홀 남기고 2홀 차로 이겼다.

이 대회는 64강, 32강 토너먼트를 거쳐 16강 조별리그를 갖는다 조별리그 결과에 따라 순위결정전을 치르는 방식이다. 함정우는 톱시드의 자존심을 세웠다. 경기 후 KPGA를 통해 "생각보다 긴장된다. 1대1 매치플레이 방식이다 보니 상대 선수의 플레이에 나름 압박감을 받는다. 이 대회서 처음으로 주말에 경기하게 됐다. 목표는 우승이다"라고 했다.

지난주 우리금융챔피언십서 깜짝 우승한 신인 장희민은 장승보에게 2홀 남기고 3홀 차로 지며 32강서 탈락했다. 이로써 16강 조별리그 대진이 확정됐다. A조는 함정우, 김영수, 박성국, 김재호, B조는 황도연, 박은신, 문경준, 고군택, C조는 김민규, 신상훈, 이준석, 옥태훈, D조는 김민준, 장승보, 김연섭, 김봉섭이다.

[함정우. 사진 = KPGA 제공]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준호 '나래바'서 김지민에게 눈물 고백…박나래 "서로에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와 김지민이 고백 과정을 밝혔다. 2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 김지민이 게스트로 함께 했다. 이날 김준호는 김지민과의 결정적인 만남에 '나래바'가 있었음을 언급했다. 그는 "박나...
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해피투게더’ 이후 25년, “장국영은 퀴어의 전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