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X랄도 풍년이네, 곱게 미쳐라"…하리수 분노, 무슨 일?
22-05-20 15: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방송인 하리수가 루머에 발끈했다.

하리수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X랄도 풍년이네. 바빠서 서울에만 있는 내가 매일 대구를 어떻게 간다는 거임?"이라며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제보 내용을 캡처한 사진에는 "금일 현재, 서울에 사는 흑인혼혈가수들, 개그콘서트 개그맨들, 트랜스젠더 하리수가 대구에서 하고 있는 욕노래놀이 사건에 대해 제보한다"는 등의 내용이 적혀있다.

이에 대해 하리수는 "미치려면 곱게 미치라"면서 "이래서 루머 생성하고 무고한 사람한테 죄 덮어 씌우는 인간들은 진짜 법으로 최고형 때려야 한다. 우리나라는 법이 너무 약하다"고 지적했다.

[사진 = 하리수 인스타그램]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유미, 결혼 3년 만에 파경…비연예인 남편과 합의 이혼
코미디언 강유미가(39)가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7일 YTN star 보도에 따르면 강유미는 최근 이혼에 합의, 3년 여의 결혼 생활을 마무리했다. 강유미 또한 이 사실을 조심스레 인정했다고. 다만 구체적인 이혼 사유는 공개되지 않았다....
해외이슈
크리스 에반스, “동성키스 비판하는 사람은 바보 멍청이” 직격탄[해외이슈]
‘킹스맨’ 테런 에저튼 “울버린 하고 싶다”, 마블과 협의[해외이슈]
“제니퍼 애니스톤, 경호원에 제지당한 인턴에게 인터뷰 시간 내줘” 훈훈한 미담[해외이슈]
“바람피워 낳은 아들 양육비도 안주면서” 31살 유명스타, 나이트클럽서 여자들과 파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