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아이유 "강동원 너무 멋있어, 의지와 상관없이 눈이 갔다" ('연중라이브')
22-05-19 23: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강동원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19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의 '현장 인터뷰'에서는 영화 '브로커'의 주역 송강호, 강동원, 아이유(이지은), 이주영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송강호는 "진짜 가족은 아니지만 진짜 가족보다 더 절절한 감정을 느낄 수 있는 그런 가족들의 이야기"라며 영화를 소개했다. 아이유는 "어떤 이유로 제가 낳은 아이를 베이비박스에 버리고 다시 찾으러 갔는데 이미 두 분께서…, 그런 이유로 이분들과 동행하게 되는 이야기"라고 덧붙였다.


송강호와 강동원은 영화 '의형제' 이후 12년 만에 호흡을 맞췄다. 송강호는 "키가 조금 더 큰 것 같다. 그때보다 훨씬 더 멋져진 것 같다. 그때도 멋졌지만. 강동원 씨를 가진 길 잃은 사슴 눈망울을 가진 배우라고 표현한다"며 "따뜻한 감성이 눈빛에서 나올 때 막냇동생을 다시 만난 것 같은 반가움과 따뜻함, 익숙함을 느껴서 낯설지 않았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반면 아이유는 모두와 처음 만나는 사이라고. 그러면서 "아무래도 너무 대 선배님이시다. 웬만하면 노력으로 나를 컨트롤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강동원이) 너무 멋있으셔서 내 의지와는 상관없이 눈이 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KBS 2TV '연중 라이브'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시도 때도 없이" 김준희, 골프장서 남편과 과감한 스킨
방송인 김준희가 남편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김준희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남편, 지인들과 함께한 일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짧은 영상 속에서 김준희는 남편과 서로 포옹하며 애정을 나눴다. 김준희는 "우리 여보 귀여워", ...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