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윤후, 갈수록 잘생겨지네?…영탁과 특급만남 (자본주의학교)
22-05-14 14:5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자본주의학교’ 윤후가 영탁을 만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는 윤후의 새로운 도전이 펼쳐진다. 앞서 자이언티와 만나 본인의 인생을 담은 곡 ‘나무’를 녹음했던 윤후가 이번에는 영탁, 류지광, 노지훈을 만나 트로트를 접하는 것. 이에 발라더 윤민수의 아들인 윤후와 트로트의 만남은 또 어떤 느낌을 자아낼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공개된 VCR에서 윤민수는 윤후에게 다양한 장르를 접해보라고 조언하며, 트로트 가수 영탁을 멘토로 추천했다. 이에 프로섭외러 윤후는 자이언티에 이어 영탁에게도 직접 전화해 그를 섭외하는 데 성공했다. 여기에 더해 동굴 저음의 소유자 류지광, 윤후의 팬인 노지훈까지 합류해 강력한 멘토진을 완성했다는 후문이다.

한 자리에 모인 네 사람은 윤민수의 작업실을 찾았다. 공교롭게도 영탁, 류지광, 노지훈은 모두 다른 장르에 있다가 트로트로 넘어간 가수들이었다고. 이들은 포맨, 벤 등 다양한 가수들의 명곡이 탄생한 작업실에서 옛 장르의 추억에 빠져 발라드를 열창했다는 전언이다. 또한 영탁은 발라드와 트로트 창법 차이를 손수 시범을 통해 들려줘 모두의 공감을 자아냈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이어 영탁은 히트곡 탄생 비화도 들려줬다. 장민호의 ‘읽씹 안읽씹’, 정동원-남승민의 ‘짝짝꿍짝’, 김희재의 ‘따라따라와’는 물론 본인의 곡 ‘전복 먹으러 갈래’, ‘이불’, ‘오케이’ 등을 프로듀싱한 영탁. 그는 다양한 장르를 배우고 싶은 윤후에게 피가 되고, 살이 되는 조언들을 알려줬다고 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윤후와 영탁의 특급 만남을 확인할 수 있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15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자본주의학교’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준호 '나래바'서 김지민에게 눈물 고백…박나래 "서로에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와 김지민이 고백 과정을 밝혔다. 2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 김지민이 게스트로 함께 했다. 이날 김준호는 김지민과의 결정적인 만남에 '나래바'가 있었음을 언급했다. 그는 "박나...
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해피투게더’ 이후 25년, “장국영은 퀴어의 전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