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일라이, 정산금 6억 넘어→지연수 씀씀이 컸다"
허재 "허웅, 연대 이유? 의지와 상관없이…" 폭로
칸 '노란 드레스'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홍현희♥제이쓴, 2세 위한 뉴하우스…인테리어 대박
브브걸 유정 "임신 잘할 수 있어" 거침없는 토크
김건희 여사, 바이든 레드카펫 입장 전 만나…
고은아, 열애설 부른 테니스 사랑…"밝아져"
이찬원, 영탁에 "덕분에 가수 됐다" 뭉클 고백
이세영 "'심야괴담회' 본방 사수 중 기이한 일 겪어" 어떤?
22-01-28 06: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이세영이 '심야괴담회' 본방사수 중 일어난 기이한 일을 공개했다.

이세영은 27일 오후 방송된 MBC '심야괴담회'에 출연했다.

이날 이세영은 "내가 집에서 '심야괴담회'를 본방사수하고 있는데 이상한 일이 있었다"며 "유아의 '택배 왔습니다' 괴담을 보고 있었는데 갑자기 현관 초인종이 울리고 인터폰이 켜지더라. 그래서 봤는데 아무도 없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하지만 복도 불은 켜져 있었다. 배달시킨 게 없는데 너무 무섭잖아. 또 이 방송을 보다가 갔으니까. 그래서 방송에서 배운 대로 문을 열고 '나와라!'라며 굵은 소금을 막 뿌렸다. 결국 원인은 알 수 없었지만 굵은 소금으로 퇴치를 했다. '심야괴담회' 덕분에"라고 털어놔 오싹함과 웃음을 안겼다.

[사진 = MBC '심야괴담회'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칸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배우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 /AFPBBNews]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이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포착됐다고 한다. 8년째 공개 열애 중인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헌트’ 프리미어 상영회에서다. 20일(현지...
종합
연예
스포츠
에이비식스(AB6IX), 새로운 도약을 꿈꾸...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엠버 허드는 지구에서 가장 미친 여자”, 51살 여배우 직격탄[해외이슈]
톰 크루즈 ‘탑건2’ 출연료 165억, 딸 수리 양육비 연간 5억[해외이슈]
“셋째 유산” 40살 브리트니, 또 ‘전라 셀카’ 사진 올려 “충격”[해외이슈](종합)
“조니 뎁이 와인병 던졌다”, 술·마약에 쩔어…전 여친 주장[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