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일라이, 정산금 6억 넘어→지연수 씀씀이 컸다"
허재 "허웅, 연대 이유? 의지와 상관없이…" 폭로
칸 '노란 드레스'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홍현희♥제이쓴, 2세 위한 뉴하우스…인테리어 대박
브브걸 유정 "임신 잘할 수 있어" 거침없는 토크
김건희 여사, 바이든 레드카펫 입장 전 만나…
고은아, 열애설 부른 테니스 사랑…"밝아져"
이찬원, 영탁에 "덕분에 가수 됐다" 뭉클 고백
"처음엔 너무 이뻐서…" 짝퉁 파문 송지아, '솔로지옥' 한달만에 활동중단 [종합]
22-01-25 10:1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소위 '짝퉁 논란'으로 물의 빚은 유튜버 송지아(활동명 프리지아·25)가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에서 콘텐츠를 대부분 내리고, 사과 영상을 공개했다.

송지아는 24일 유튜브에 사과 영상을 게재하고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을 제 잘못임을 인정한다"고 말했다.

이어 송지아는 "유튜브를 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하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키고 저를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에 실망을 안겨 드린 점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짝퉁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너무 이뻐서 그냥 구매했고, 그리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던 것 같고, 제가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그거에 점점 더 빠져서, 지금 너무 너무 후회를 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하면 정말 한심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자책한 송지아다.

"돌이켜보면 많은 사람들이 저를 사랑해 주실 때 제가 조금 더 내면을 다지고 돌아봤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하고 점점 그런 거에 빠져서 보여지는 송지아에 집중했던 것 같다"며 "저도 그 점에 대해서 정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 죄송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최근 가품 논란 이후 여러분들의 조언과 질책을 보면서 하루하루 반성하면서 저의 부족함을 인지하고 후회하고 반성하면서 살고 있다. 죄송하다"며 송지아는 특히 "저로 인해서, 저를 사랑해주시는 팬 분들이랑 저희 가족들이 제 잘못으로 인해서 너무 너무 상처를 받아서 이 문제에 대해서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 모든 것이 제 잘못이니까 저희 가족들에 대한 비난은 그만해 주셨으면 좋겠다. 죄송하다"고 호소했다.

더불어 송지아는 '프링이'로 불리는 팬들을 언급하며 "제가 유튜브를 시작하는 초반부터 프링이들에 대한 마음은 정말 진심임을 알려드리고 싶고, 사실 그것마저 가짜가 돼버려서 많은 프링이들이 상처를 받은 것 같은데, 그건 정말 진심이었다고 얘기하고 싶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끝으로 송지아는 "우선 제가 운영하는 채널은 모두 비공개로 돌리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며 "끝까지 제 잘못에 대한 책임을 지도록 하겠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실제로 송지아는 자신의 유튜브에서 해당 사과 영상만 남기고 그동안 올렸던 콘텐츠들을 모두 내렸다. 인스타그램에서도 '짝퉁 논란'이 불거졌을 때 올린 친필 사과문만 남긴 채 다른 게시물들은 전부 사라졌다. 콘텐츠와 게시물을 삭제 또는 비공개 처리한 것으로 보인다.



송지아는 '짝퉁 논란'이 최초 불거지고 하루 뒤였던 지난 17일 친필 사과문을 통해 "SNS 및 '솔로지옥'에서 입었던 일부 옷에 대한 논란이 있다. 지적해주신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이라며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한 바 있다.

당시 송지아는 "디자이너 분들의 창작물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들에 대해서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서 심각하게 인지하고 반성하겠다"고 했다.

이번 사과 영상은 친필 사과문 게시 이후 일주일 만에 올라온 2차 사과였다. 그 사이 송지아의 '짝퉁 논란'은 걷잡을 수 없이 확산되며, 온갖 의혹이 쏟아져 나왔다. 파문이 커지면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송지아 촬영분을 내보내지 않기로 결정했으나, 종합편성채널 JTBC '아는 형님'에선 송지아 촬영분을 정상적으로 방송한 바 있다.



'프리지아'라는 이름으로 유튜브 등에서 활동한 송지아는 지난달 넷플리스에서 공개한 예능 '솔로지옥'에 출연하며 인지도가 급상승했다. 하지만 '솔로지옥' 공개 한 달 만에 이같은 '짝퉁 논란'이 터지며 물의 빚은 것이다.

[사진 = 송지아 유튜브, 인스타그램,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칸 임세령, 이정재 뒤 조용한 내조
[배우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 /AFPBBNews] [마이데일리 = 김성호 기자]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이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포착됐다고 한다. 8년째 공개 열애 중인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헌트’ 프리미어 상영회에서다. 20일(현지...
종합
연예
스포츠
에이비식스(AB6IX), 새로운 도약을 꿈꾸...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엠버 허드는 지구에서 가장 미친 여자”, 51살 여배우 직격탄[해외이슈]
톰 크루즈 ‘탑건2’ 출연료 165억, 딸 수리 양육비 연간 5억[해외이슈]
“셋째 유산” 40살 브리트니, 또 ‘전라 셀카’ 사진 올려 “충격”[해외이슈](종합)
“조니 뎁이 와인병 던졌다”, 술·마약에 쩔어…전 여친 주장[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