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열애설' 터진 뷔·제니, 드디어 침묵 깼다
김윤지, 봉긋한 애플힙…노출 없이 시선강탈
손흥민 공항패션 두고 때아닌 논쟁…왜?
'한 줌 허리'…치어리더, 특대 S라인 옆태
진미령 "父 6·25전쟁 영웅, 맥아더 장군이 신뢰"
'이게 뭐야'…공민지, 파격 넘어선 위험 패션
정모, 코로나19 후유증 고백 "건강 회복했는데…"
'50세' 최은경, 쩍쩍 갈라진 복근…감탄만
"가짜 김정은만 12명" 퍼져나가는 소문, 진실은? ('당혹사3')
22-01-19 09:3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SBS '당신이 혹하는 사이 시즌3'가 김정은과 판빙빙을 주목한다.




지금 북한에선 김정은의 대역들이 돌아다닌다?

‘진짜 김정은은 2020년 4월에 죽었다’, ‘2017년 중국에서 김정은과 닮은 사람을 대대적으로 공모했고, 대역은 중국 흑룡강성 출신의 조선족이다’, ‘북한에는 대역 연구소가 있다’, ‘현재 12명의 김정은 대역이 존재한다’ 지금, 김정은과 관련해 인터넷에 돌고 있는 얘기들이다. 그러니까 현재 당신이 보고 있는 그 김정은은 진짜 김정은이 아니라는 것이다. 소문은 작년 9월, 북한 정권수립기념일에 김정은이 얼굴선도 체격도 확 달라진 모습으로 나타나면서 시작됐다. 연이은 행사에서 김정은이 연설을 하지 않거나, 연설을 하더라도 육성이 공개되지 않자 음모론은 힘을 받기 시작했다. 이젠 ‘이번 대역은 저번만 못하다’는 말까지 나올 정도다.

실제 김정은 대역설이 본격적으로 불거지기 시작했던 2020년 5월 이후, 공개된 사진과 영상 속 김정은의 모습엔 석연치 않은 점이 많다. 이전과 귓불이나 치열이 확연히 달라 보이는가 하면, 영국의 한 매체에선 두 명의 김정은이 마주보고 대화를 나누는듯한 모습이 담긴 사진도 공개했다. 그런 가운데 지난 해 9월 일본의 한 방송은 ‘북한에 김정은 대역연구소가 존재한다’고 주장하며 실제 대역연구소를 가본 적이 있다는 사람마저 소개했다. 과연 김정은 대역설은 어디까지 사실인지 파헤쳐본다.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음모론의 사회적 맥락을 파헤치며, 그 사이로 돋아난 가짜뉴스와 거짓 정보들은 철저히 솎아낸다는 각오로 기획회의에 임한 '당혹사3' 멤버들은 국내 최고의 사진 및 영상 분석 전문가들과 함께 공개된 김정은의 사진 및 영상 분석에 나서는 한편, 김일성 대학 유학생 출신의 세계적인 북한전문가 안드레이 란코프 교수를 모시고 '김정은 대역설 논란'의 종지부를 찍는 시간을 마련한다.


판빙빙을 둘러싼 거대 권력 스캔들

지난주에 이어 봉태규가 준비한 판빙빙을 둘러싼 거대 공산당 이야기가 계속된다. 화려한 미모로 중국 내 섭외 1순위에 빛나던 유명 여배우 판빙빙은 2018년 돌연 행방을 감추며 전 세계 팬들을 놀라게 했다. 넉 달 만에 대중 앞에 돌아온 그녀는 탈세 혐의로 중국 당국의 조사를 받았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상황은 정리되는 듯싶었지만, 의혹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몇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일부 SNS에서는 이 사건이 중국의 대형 정치 스캔들이며, 이후 벌어진 많은 사건들과 무관하지 않다는 얘기가 나오는 상황. 판빙빙의 실종은 중국 공산당 내 권력투쟁과 무슨 관련이 있는지 알아본다.

여배우와 사라진 사람들 “판빙빙 사건은 중국 최고위 권력층의 판도라 상자다.”

미국에 망명 중인 중국출신의 부동산 재벌이자, 중국 공산당 고위층의 비자금을 관리해왔던 것으로도 알려진 궈원구이는 ‘판빙빙 실종 이면엔 알려진 것보다 훨씬 더 복잡한 얘기가 있다’고 주장한다. “판빙빙이 중국의 최고위 권력층과 특별한 관계”를 맺어왔고, 그로 인해 알려져서는 안 될 고위층의 비밀에 그녀가 너무 깊이 연루되었다는 것이다. 곧 명확한 증거를 제시하겠다던 궈원구이의 약속은 차일피일 미뤄지고 있지만 혹할 만한 이야기는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판빙빙이 실종됐던 그 해, 프랑스에서 체류 중이던 하이난 항공의 왕젠 회장이 석연치 않은 실족사로 목숨을 잃는가 하면, 같은 시기 프랑스에 머물고 있던 중국 출신의 인터폴 총재 멍훙웨이가 갑자기 사라졌다. 더욱 놀라운 건 이런 식으로 사망하거나 사라진 이들이 모두 한 사람과 관련이 있다는 것이다. 그 사람의 존재가 확인되는 순간, 당혹사 멤버들은 하나같이, 당혹스러운 표정으로 동공지진을 숨기지 못했다.

그 와중에 중국 진출에 브레이크가 걸릴까 걱정하는 이규진(봉태규)에게 송은이는 “이 음모론이 진짜인지 루머인지 알아보기 위해 방송 이후 우리 중 한 사람이 먼저 중국에 입국신청을 하고 결과를 공유하자”고 제안했다. 이 회의의 기획자인 윤종신은, “입국만 되면 뭐 하냐, 북경에 가서 훠궈 먹는 인증샷까지 보내야 안심할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당혹사3'는 19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사진 = SBS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손흥민 공항패션 두고 때아닌 논쟁…왜?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골든부츠를 들고 화려하게 귀국한 손흥민의 공항 패션을 두고 해외팬들 사이에선 때 아닌 논쟁이 벌어졌다. 물론 농담과 장난에 지나지 않는 논쟁이다. 오버핏 진을 두고 ‘아들(Son)이 아빠 바지를 입었다’고 지적...
종합
연예
스포츠
설하윤 '팬들을 향한 러블리 하트' [MD동영...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동성연인♥’ 스튜어트, 배꼽까지 단추 풀고 5인치 부츠로 칸을 사로잡다[해외이슈]
DC 사장, “엠버 허드 ‘아쿠아맨2’서 하차시키려 했다, 조니 뎁 재판과 상관없어”[해외이슈]
11자 복근→파격 노출, 칸을 사로잡은 ‘동성연인♥’ 크리스틴 스튜어트[해외이슈]
“웨스트는 카다시안이 함께 살기에는 어려운 남자”, 트랜스젠더 아버지 증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