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류현진·김광현 한솥밥? "김광현 최고의 FA, 토론토 영입 고려해야"
22-01-15 08: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김광현은 FA 시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기 때문에 고려해야 한다."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광현(FA)이 한국도 아닌 캐나다에서 한솥밥을 먹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팬사이디드에서 토론토를 담당하는 제이스저널은 15일(이하 한국시각) 직장폐쇄가 끝난 뒤 토론토의 행보에 대해 전망하고 추천했다.

토론토는 직장폐쇄 직전 케빈 가우스먼을 FA 시장에서 영입했고, 호세 베리오스에게 연장계약을 안겼다. 로비 레이(시애틀 매리너스)와 스티븐 마츠(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떠났지만, 강력한 원투펀치를 구축했다.

여기서 끝날 수 없다. 제이스저널은 "왼손 선발투수를 한 명 추가하는 게 좋을 것 같다. 김광현은 FA 시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기 때문에 영입을 고려해야 한다. 그는 2021년 세인트루이스에서 7승7패1세이브 106⅔이닝 평균자책점 3.46을 기록했다"라고 했다.



토론토가 김광현 영입을 고려해야 한다는 주장은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12월 말에도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의 토론토를 다루는 인사이드 더 블루제이스가 김광현을 마이클 피네다, 타일러 앤더슨과 함께 2022시즌 5선발 후보로 선정했다. 이닝소화능력은 떨어져도 효율적인 투수라고 평가했다.

류현진과 김광현은 한국야구를 대표하는 좌완투수다. 30대 중반이 된 두 사람의 명맥을 잇는 확실한 에이스급 선발투수가 나오지 않는 걸 걱정할 정도로 여전히 존재감을 과시한다. KBO리그에서 선발 맞대결 한 번 이뤄지지 않을 정도로 감독들은 서로를 의식했다. 1년 터울의 두 사람은 절친한 관계다. 실제 토론토에서 한솥밥을 먹는다면 그 자체로 흥미로운 일이다.

이밖에 제이스저널은 카일 프리랜드를 트레이드로 영입해볼 만하다고 지적했다. 랜달 그리칙을 반대급부로 내줄 수 있다고 봤다.

[류현진과 김광현.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한국 이탈리아] 김은중호 변화무쌍 '샤프 매직', 이번에
대회 전 김은중호에 뒤에는 물음표가 붙어 있었다. 전력이 그리 탄탄해 보이지 않고, 팀을 이끌 슈퍼스타도 없었다. 4년 전 직전 대회에서 형들이 이룬 준우승 신화도 부담스러웠다. 전체적인 전망이 어두웠다. 물음표는 차차 느낌표로 바뀌었...
해외이슈
“바람 피워 아이 낳은 전 남친과 재결합 안해” 클로에 카다시안, 처벌도 필요없어[해외이슈]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연기 잠정 은퇴” 충격 선언[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왜 이러나, “여배우와 모험적인 성관계” 또 폭로[해외이슈](종합)
‘테일러 스위프트와 결별’ 매티 힐리, “온라인서 끊임없는 증오에 시달려”[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