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영끌' 설현, 시선 강탈하는 깊은 가슴골
곽정욱 ,과거 SNS 화제…'누나가 여보됐네'
강호동, 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박기량·안지현, 동료들 굴욕 주는 '비주얼 투톱'
'뒤가 뻥'…리사, 섹시미 뿜뿜 아찔 뒤태
"바닥에 굴러"…강형욱 개물림 사고 전말 '끔찍'
'비집고 나오겠네'…치어리더, 솟아오른 볼륨
자꾸 명품만 사는 전현무, 전문가 일침에…
더보이즈 주학년 "BTS RM에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감동 느껴. 닮고 싶다"('귤 라디오')
21-12-01 06: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4세대 대표 아이돌 그룹 더보이즈(THE BOYZ) 주학년이 세계적인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주학년은 지난달 30일 오후 V LIVE를 통해 공개된 자제 라디오 콘텐츠 '귤 라디오'에서 '음악이 인스턴트식품처럼 소비되는 시대에 어떻게 보면 굳이 필요하지 않은 재화를 돈을 들여서 구매해준 행위 자체가 굉장히 위대하고 대단한 활동이라고 생각하고 있다'는 RM의 발언을 언급한 후 방탄소년단의 '봄날'을 선곡했다.

이어 "2018년이었지. 아직도 선명하게 기억이 난다. 제가 그때는 데뷔해서 마냥 설레고 '멜론뮤직어워드(MMA)'에 나간다는 생각, 현실이 나오니까 너무너무 신나고 재밌을 것 같았다. 그래서 너무 들떠있었는데, 그 순간 진짜 뭐라고 말로 표현할 수가 없는 감동을 느꼈던 때가 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바로 방탄소년단 RM 선배님의 수상소감을 들었을 때인데, 그 수상소감을 듣고 진짜 많은 생각이 들었다. RM 선배님이 너무 멋있고 진짜 또 멋있고 더 멋있는 사람이라고 느꼈다"며 "진짜 닮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어 "저 또한 활동이 거듭 될수록. 여러분이 사랑을 주시는 걸 제가 느낄수록. 더보이즈를 응원해주시는 마음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새삼 느끼고 또 느끼고 있다. 저희의 앨범 한 곡 한 곡 진짜 주의 깊게 들어주시고, 노래 한 소절, 안무 한 동작 하나하나 아껴주셔서 활동을 시작하고 마무리 하는 중에 많은 힘을 얻는 것 같다. 솔직히 말하면 그게 저희한테는 전부다"라고 털어놨다.

마지막으로 "얼마나 저희를 사랑해주시는지 감히 이렇게 말할 수 없다. 진짜 우리는 그 마음을 헤아릴 수가 없을 거다 아마. 그렇지만 저희가 하는 행동 하나하나가 더비(더보이즈 팬클럽)여러분들한테 힐링이 된다면, 진짜 조금이라도 힐링이 된다면 그게 저희는 전부다. 다시 한 번 저희의 음악을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진심을 전했다.

한편, 주학년이 속한 더보이즈는 지난 11월 1일 발표한 '매버릭(MAVERICK)'으로 첫 공중파 3사 음악 프로그램 1위를 휩쓸었으며 오는 12월 3~5일에는 데뷔 4주년을 맞아 온-오프라인 팬콘(FAN-CON) '더비존(THE B-ZONE)'을 연다.

[사진 = V LIVE '귤 라디오'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호동,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우먼 김민경이 방송인 강호동에게 힘으로 도발을 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슈퍼 DNA 피는 못 속여'(이하 '피는 못 속여')에서 김민경은 "내가 마흔 살에 운동을 처음 경험했는데 그때 내가 레그프레스...
종합
연예
스포츠
'활동 중단' 송지아 "후회하고 반성 중…가...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또 디카프리오가 찍어줬나” 23살 연하 카밀라 모로네 아찔한 비키니 몸매[해외이슈]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2년 동안 속인게 재미있어”, 앤드류 가필드가 알린 사람은?[해외이슈]
“8살때부터 사랑해도 성격 다르면 이혼”, 아쿠아맨 파경 이유 밝혀졌다[해외이슈]
봉준호 존경하는 금수저 출신 25살 톱모델, “술 끊었다…정서적으로 불안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