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영끌' 설현, 시선 강탈하는 깊은 가슴골
곽정욱 ,과거 SNS 화제…'누나가 여보됐네'
강호동, 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박기량·안지현, 동료들 굴욕 주는 '비주얼 투톱'
'뒤가 뻥'…리사, 섹시미 뿜뿜 아찔 뒤태
"바닥에 굴러"…강형욱 개물림 사고 전말 '끔찍'
'비집고 나오겠네'…치어리더, 솟아오른 볼륨
자꾸 명품만 사는 전현무, 전문가 일침에…
[단독]IBK 신임 사령탑에 박기주 한봄고 감독 내정...김사니 대행은 사퇴 예정
21-11-30 11: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석희 기자]IBK기업은행 조송화의 무단 이탈, 김사니 코치의 동조 사퇴, 사퇴번복과 감독 대행 임명 등으로 벌어진 일련의 사태가 곧 진정될 것으로 보인다.

여자 배구계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IBK 기업은행이 조만간 새로운 감독을 선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해외 체류중인 행장이 귀국하는 즉시 이를 발표할 것이라고 한다.

가장 물망에 오른 후보는 박기주 수원 한봄고등학교 감독이다. 지난 20년간 무려 33회의 우승을 거둔 명장이다.

박 감독이 한봄고와 인연을 맺은 건 지난 2002년이다. 처음에는 코치를 맡았다가 이듬해 9월 감독에 취임했다. 한봄고교는 한일전산여고의 새이름이다. 2012년 수원전산여고로, 그리고 남녀 공학에 따라 2019년 한봄고로 변경됐다. 한일전산여고는 김연경의 출신교로 유명하다. 현대건설 황연주도 바로 이 학교 출신이다. 김연경이 1년 후배이다.

현재 박감독은 대한민국배구협회 여자경기력향상이사도 겸하고 있다. 청소년 여자대표팀 감독도 역임했다.

신임감독이 선임되면 김사니 감독 대행은 코치가 아니라 퇴로를 만들어줘서 스스로 물러나는 것으로 정리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해 5월 IBK와 2년 코치계약을 했던 김사니 대행에게는 잔여 연봉을 전부 지급해서 정리한다는 것이다.

서남원 전임 감독과의 잔여 연봉 지급도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감성한 단장은 지난 27일 단장 취임 인터뷰에서 경질된 서 전 감독의 잔여연봉을 지급하는 문제에 대해 “성적 부진이나 이번 사태 때문에 부득이하게 단장과 감독을 경질하게 된 상황”이라며 “최대한 빨리 서 전 감독님을 만나서 대화하면서 아름다운 마무리를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었다.

이후 서감독과 감 단장은 지난 29일 첫 대면을 했지만 지급에 대한 이야기는 없었다고 한다. 다만 감 단장과 서남원 전 감독은 12월에 다시 만나 잔여 연봉에 대한 의견을 나누기로 했다. 서감독은 2년 계약을 했다.

IBK 기업은행의 신임감독이 내정됨에 따라 여자배구팀 감독들이 김사니 감독대행의 악수 패싱건은 자연스럽게 없어지게 됐다.

또한 그동안 조송화의 팀 무단이탈로 시작된 IBK 기업은행 사태도 진정국면으로 돌아갈 것으로 보인다. 배구판 전체가 앓던 이를 뺀 듯한 느낌이다.

[사진=마이데일리DB]
이석희 기자 goodluc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호동,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우먼 김민경이 방송인 강호동에게 힘으로 도발을 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슈퍼 DNA 피는 못 속여'(이하 '피는 못 속여')에서 김민경은 "내가 마흔 살에 운동을 처음 경험했는데 그때 내가 레그프레스...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펜타곤, 내면의 성숙을 더하다 'Feel...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또 디카프리오가 찍어줬나” 23살 연하 카밀라 모로네 아찔한 비키니 몸매[해외이슈]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2년 동안 속인게 재미있어”, 앤드류 가필드가 알린 사람은?[해외이슈]
“8살때부터 사랑해도 성격 다르면 이혼”, 아쿠아맨 파경 이유 밝혀졌다[해외이슈]
봉준호 존경하는 금수저 출신 25살 톱모델, “술 끊었다…정서적으로 불안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