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비집고 나오겠네'…치어리더, 솟아오른 볼륨
자꾸 명품만 사는 전현무, 전문가 일침에…
김종국, 탁재훈 여우짓 폭로 "너무 짜증나"
"작년에만 찍은 광고가…" 박군, 대세 인증
장동민 "강승윤 숙소 보니 여친은…" 촉 발동
'13㎏ 감량' 이영지 "식이장애, 남일 같지 않아"
딘딘, 김연아와 친분 자랑 "밴쿠버서 직접…"
임영웅, 왕자님 같은 슈트 자태 '빛이 나'
'앙숙→동료' 라모스 "발롱도르는 당연히 메시!"
21-11-29 18: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건호 기자]팔은 안으로 굽는다. 세르히오 라모스는 리오넬 메시의 발롱도르 수상을 점쳤다.

파리 생제르맹(PSG)는 28일 오후 9시(한국시각) 프랑스 생테티엔의 스타드 조프루아 기샤르에서 열린 2021-22시즌 프랑스 리그1 15라운드 AS 생테티엔과의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PSG는 13승 1무 1패 승점 40점으로 굳건히 선두 자리를 지켰다.

이날 경기 PSG는 4-2-3-1 포메이션으로 나왔다. 최전방에 킬리안 음바페가 나왔고 2선에서 네이마르, 리오넬 메시, 앙헬 디 마리아가 지원사격에 나섰다. 3선에는 이드리사 게예와 다닐루 페레이라가 출전했다. 백포 라인은 후안 베르나트, 세르히오 라모스, 마르퀴뇨스, 아슈라프 하키미가 호흡을 맞췄고 골키퍼 장갑은 잔루이지 돈나룸마가 꼈다.

라모스는 PSG 이적 이후 데뷔전을 치렀다. 또한, 원수 같았던 메시와 한 팀에서 뛴 첫 경기였다. 라모스는 2005년 여름 세비야에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메시는 2004-05시즌 바르셀로나에서 데뷔해 2005-06시즌부터 본격적으로 1군 무대에서 활약했다. 두 선수는 '엘 클라시코' 라이벌 팀에서 16년 동안 적으로 만났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PSG로 동시에 이적하며 큰 화제를 만들었다.

PSG는 전반 23분 생테티엔의 데니스 부안가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전반 추가 시간 마르퀴뇨스가 동점 골을 기록했다. 이어 후반 34분 앙헬 디 마리아의 역전 골과 후반 추가 시간 마르퀴뇨스의 쐐기골로 3-1 승리를 거뒀다. 메시는 3골 모두 도우며 이번 시즌 11경기 4골 4도움을 기록했다.



데뷔전을 치른 라모스는 안정적인 경기력을 보여줬다. 팀에서 가장 많은 패스 시도도 기록했다. 101개의 패스를 시도해 95개를 연결했다. 공 터치도 110회를 기록해 디 마리아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터치를 가져갔다. 공 경합도 7번 중 5번 승리했다. 가로채기 2회, 태클 2회, 걷어내기 1회, 공 점유 회복 6회 등 준수한 활약을 했다.

경기 종료 후 글로벌 매체 'ESPN'과의 인터뷰에서 라모스는 메시에 대한 얘기를 했다. 그는 "메시는 좋은 선수다. 그는 차이를 만드는 선수다. 그는 독특한 선수다. 팀에 메시가 있는 것은 특권이다"라고 말했다. 메시는 유력한 발롱도르 후보다. 메시 수상에 대해 "물론이다. 나는 우리 팀 선수를 지지한다. 그에게 세상 모든 행운이 가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PSG에 대해 "나는 우리가 각자 조금씩 자신의 자질을 발휘해 PSG를 더 위대하게 만들고 우리가 이루고자 하는 것들을 이뤄낼 것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사진=AFPBBNews]
김건호 기자 rjsgh2233@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종국, 탁재훈 여우짓 폭로 "짜증나"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김종국이 부모님을 모시고 간 식당의 계산을 대신해준 탁재훈에게 짜증을 냈다. 23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종국은 탁재훈을 위해 선물을 사왔다며 술을 한 병 건넸다. 김종국은 “내...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펜타곤, 내면의 성숙을 더하다 'Feel...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2년 동안 속인게 재미있어”, 앤드류 가필드가 알린 사람은?[해외이슈]
“8살때부터 사랑해도 성격 다르면 이혼”, 아쿠아맨 파경 이유 밝혀졌다[해외이슈]
봉준호 존경하는 금수저 출신 25살 톱모델, “술 끊었다…정서적으로 불안해”[해외이슈]
“아놀드 슈왈제네거, 불법 좌회전하다 대형 교통사고” 여성운전자 병원행[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