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조민아, 갑자기 의미심장 글…거짓말 인정?
"홈트하는 아줌마"…이지현, 엄청난 근육질 몸매
슈가 "아미 덕분에 살고 있구나" [LA기자회견]
송혜교, 장기용 휴대폰에 입술 쭉…애교 폭발
탁재훈, 경쟁 프로 '지리산' 언급하며…헉!
권민아, 남친과 알콩달콩…안정 되찾은 일상
이수근 아들, 연습생이라더니 피지컬 '대박'
효린, 신곡 발매 하루 앞두고 돌연 연기…왜?
“안젤리나 졸리 딸 샤일로 모델 데뷔, 엄마 닮아” 아빠 브래드 피트도 응원[해외이슈]
21-11-25 09: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스타 안젤리나 졸리(46)의 딸 샤일로가 모델로 데뷔할 전망이다.


할리우드 매체 ‘쉬노우즈’는 24일(현지시간) “샤일로는 엄마 안젤리나 졸리가 ‘이터널스’ 해외홍보를 하는 동안 함께 레드카펫에 올랐다”면서 “그의 등장이 패션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샤일로는 모델 제안을 받은 것으로 보이며, 엄마와 딸은 심각하고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젤리나 졸리는 16세에 프로로 데뷔했다. 그는 샤일로와 비슷한 나이에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데뷔해서 딸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잘 알고 있다.

안젤리나 졸리는 샤일로가 진정으로 모델의 길을 원한다면 “최선을 다해 딸을 인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샤일로는 엄마의 패션 감각을 물려 받았다. 지난달 2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BFI 아이맥스 극장에서 열린 마블 히어로 무비 ‘이터널스’ 프리미어 행사에서 지난 2019년 9월 30일 엄마 안젤리나 졸리가 영화 ‘말레피센트2’ 행사에서 입었던 디오르 드레스를 입었다.

안젤리나 졸리의 원래 트로피컬 프린트 드레스는 랩 스타일의 몸체와 바닥을 쓸어내리는 옷자락이 특징인 반면, 샤일로의 드레스는 훨씬 더 짧은 길이였다.

안젤리나 졸리는 딸이 옷을 잘 입는다며 자신의 옷장을 개방했다고 밝힌 바 있다.

‘쉬노우즈’는 “브래드 피트는 딸 샤일로가 레드카펫을 밟고 있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샤일로가 무엇을 하기로 결정하든, 엄마와 아빠가 함께 딸을 지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미국에선 안젤리나 졸리와 샤일로의 닮은꼴에 주목하고 있다. 할리우드 매체 ‘라이프 앤 스타일’은 지난 6일(현지시간) 샤일로는 엄마의 옷을 물려받으면서 엄마의 발자취를 따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엄마와 딸은 별자리도 공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샤일로는 2006년 5월 27일생, 안젤리나 졸리는 1975년 6월 4일생이다.

이 매체는 ‘쌍둥이자리’ 별자리는 누구나 다양성을 즐기는 경향이 있다고 전했다. 또한“그들은 또한 다른 환경에 적응한다. 다양한 배역을 가진 여배우로서, 이 특성은 안젤리나 졸리가 다른 배역을 맡을 때 확실히 도움을 준다”고 했다.

[사진 = AFP/BB NEWS]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미 덕에 살고있구나" [LA기자회견]
[마이데일리 = 로스앤젤레스 이승록 기자] 전 세계 최고 인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슈가는 "'꿈이 아닐까' 하는 느낌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28일(이하 현지시각) 오후 2시 로스앤젤레스 소파이(SoFi) 스타디...
종합
연예
스포츠
송중기·조인성·이광수·구교환 '여심을 사로...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할리우드 악동의 약혼”, 35살 린제이 로한 3억 다이아몬드 반지 자랑[해외이슈]
“콩 심은데 콩난다” 터미네이터X가정부 혼외자 아들, 아빠랑 똑같은 근육질[해외이슈]
뜨겁게 키스하는 사진까지 올리며, “제발 돌아와줘” 전 부인에 애걸하는 힙합스타[해외이슈]
‘미국 뮤지컬의 거장’ 스티븐 손드하임 별세, 향년 91세…전세계 애도물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