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윤혜진 "♥엄태웅, 여성호르몬 먹더니…" 헉!
"허이재 말 사실, 나도 많이 봤다" 유튜버도 폭로
최태건, 하반신 마비로 자연인 된 톱모델
'뼈만 남았네'…고현정, 충격의 종잇장 몸매
재산 다툼?…황보라 "우리 집, 명절마다 싸워"
"광합성" 하는 고준희, 골프웨어 화보인 줄
안산·김제덕 '무심히 서로를 챙겨주는 막내들'
서인영, 곽승남과 러브라인 "바로 결혼 가능"
미스코리아 진 이지선, "스텔라 스토리즈로 글로벌 키즈 시장의 최고 되겠다" [MD인터뷰]
21-07-30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진아 기자] 러블리하고 귀여운 매력으로 SNS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채채(본명 정채온)는 래퍼 사이먼도미닉(쌈디)의 조카다. 최근 쌈디가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채채와 함께한 일상을 공개하며 그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이 뜨거웠다. 채채가 즐겨 입는 키즈 패션 브랜드 '리틀 스텔라'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이지선 디자이너는 최근 여의도 IFC몰에 위치한 '리틀 스텔라' 매장에서 기자와 만나 "채채 엄마도 리틀 스텔라의 원피스를 좋아한다"며 흐뭇해했다.


'뉴욕 파슨스 디자인 스쿨' 패션 학도,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되다

이지선은 패션 디자이너가 되고 싶어 '패션 명문' 뉴욕 파슨스 디자인 스쿨에 진학했다. 현실은 순탄치 않았다. 뉴욕 회사에서 일하면서 동양인 인턴이 정규직 전환을 바라기는 어려운 상황이었다.

"대학교 3학년 때 취업을 준비하는 데 많은 어려움을 느꼈어요. 그렇게 취직을 할 수 있을지에 대한 불안감을 가지고 방학 때 한국에 잠깐 들어왔었죠. 그때 우연히 이하늬, 금나나 씨의 사진을 봤는데 정말 멋있더라구요. 저도 그렇게 당당한 인생을 살아보고 싶어서 미스코리아에 도전하게 됐어요."


백화점 플로어 매출 1위, 키즈 패션의 시작

연예인으로 살고 싶은 마음은 없었다. '미스코리아 진'의 화려함을 뒤로 한 그는 디자이너 언니와 함께 과감하게 패션 업계에 뛰어들었다. 2011년 여성복 브랜드 '제이어퍼스트로피'를 론칭, 2017년에는 새롭게 키즈 브랜드를 전개하기 시작했다.

"아이를 낳고 나서 아이 옷을 사려고 하는데 합리적인 가격에 감각적인 디자인의 브랜드가 많이 없더라고요. 그러다 백화점에서 키즈 제품으로 캡슐 컬렉션을 열게 됐는데 그 플로어에서 매출 1위를 달성했죠. 당시 경험을 계기로 키즈 패션 시장에도 변화가 필요하다고 생각해 본격적으로 브랜드를 시작하게 됐어요."


고소영·소이현도 좋아하는 '키즈 원피스 맛집'

활동성이 가미된 디자인으로 '원피스 맛집'으로 불린다는 리틀 스텔라. 최근 채채가 앰버서더로 활동하며 귀여운 원피스 패션을 선보여 MZ 세대 맘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지난해는 전년 대비 매출이 800% 상승했다.

그러면서 리틀 스텔라를 애용하는 셀럽들에 대해서도 고마움을 전했다. "고소영 씨는 직접 매장에 들러 제품을 사 갔다고 들었고, 소이현, 김성은 씨도 개인 SNS에 리틀 스텔라의 옷을 입고 있는 아이들의 사진을 올릴 때도 있다"고 말했다.


국내 최대 K패션 전문 쇼핑몰 'HAN 컬렉션' 입점

오프라인 매장도 늘리고 있다. 리틀 스텔라는 최근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점 내에 있는 국내 최대 K패션 전문 쇼핑몰 'HAN 컬렉션'에 입점했다. 그는 "한컬렉션의 고급스러운 이미지와 잘 맞아 입점하게 됐다"면서 "호캉스가 트렌드이기 때문에 향후 매출 상승이 기대 된다"고 말했다. HAN 컬렉션은 글로벌 패션시장에서 주목받는 국내 유명 디자이너 200여 명의 최신 패션 아이템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오프라인 편집숍으로, 쇼핑객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MZ 세대 맘과 소통이 중요해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이지선이 최근 가장 집중하고 있는 일은 무엇일까. 그는 자체 플랫폼 '스텔라 스토리즈'를 론칭해 다양한 키즈 브랜드와 함께하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이지선은 "'스텔라 라이브 TV'를 진행하면서 소비자들과 직접 소통하며 MZ 세대 맘들의 니즈를 공략하겠다"는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사진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리틀 스텔라 제공]
정진아 기자 avance_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BTS,유엔본부 누비며 '퍼미션 투 댄스'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세상이 멈춘 줄 알았는데,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모든 선택은 변화의 시작이라고 믿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자격으로 제76차 유엔총회에 참석해 미래세대의 생각...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BTS),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으...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45kg 감량’ 아델, 흑인 남자친구 전격 공개 “사랑스러운 커플”[해외이슈]
벤 애플렉, “♥제니퍼 로페즈에 경외심 품고 있다” 뜨거운 사랑[해외이슈]
다니엘 크레이그, “007은 내 인생의 큰 영광” 눈물의 고별사 ‘뭉클’[해외이슈]
‘샹치’ 양자경 “성룡, 여자 액션 무시하던 사람…부엌에 있어야한다고”[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