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일본 왜 이러나...' 日톱가수,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기미가요' 열창한다
21-07-23 13:5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일본 톱가수 미샤(MISIA)가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일본 제국주의의 상징 '기미가요'를 열창한다.

다수의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가수 미샤가 일본 국가인 '기미가요'를 열창하며 이를 위해서 유명 가부키 배우인 이치카와 에비조가 연출로 등장할 예정이다.

제 2차 세계대전 패전 후 폐지되었다가 1999년 일본의 국가로 법제화된 기미가요는 일본 천황의 시대가 오래도록 이어지길 바라는 가사로 일본 제국주의의 상징과 같다.

특히 기마가요는 일제 강점기 때 조선총독부가 일본정신이 가장 잘 드너나는 노래라며 조선인의 황민화 정책을 위해 하루 한번 이상 부르게 했다. 또 각 학교의 조회시간에 일본 국기 게양과 함께 반드시 부르게 했다.

최근에는 극우단체 회원들이 군복을 차려입고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할 때 부르기도 한다. 올림픽이비정치적인 대회라고 하지만 대한민국 선수단, 나아가 대한민국 국민으로서는 듣기 거북한 것이다.

코로나19와 음악감독에 이어 개막식 연출자 해임 등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몇 시간 후면 개막되는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는 '기미가요'가 울려퍼질 예정이다.

[사진=미샤 트위터] 천주영 기자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현희 "생각하지 않으려고 해도 축의금 톱10까지는 떠올
개그우먼 홍현희가 축의금에 대해 솔직한 심정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되는 채널S·MBN '오피스 빌런'에서는 직장인의 현실적인 애환이 담긴 오피스 재연 드라마 빌런스 게임 코너에 이어 직장 내 논란거리에 명확하게 답을 내려주는 빌런 감별...
해외이슈
‘캣츠’ 앤드류 로이드 웨버, “43살 큰아들 위암으로 위독한 상태” 안타까움[해외이슈]
“난리났다” 테일러 스위프트, 공연서 화끈한 패션+열정적 무대 “8만 관객 끝까지 떼창”[해외이슈]
“치매 고통’ 브루스 윌리스 68번째 생일, 44살 부인 “무척 슬프다” 눈물[해외이슈]
“톰 크루즈 영화보다 북극곰이 더 중요해” 노르웨이, 동물보호 위해 헬기착륙 불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