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김선호 끝까지 지킨 건 소속사뿐, '조종설' 아냐"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공중 부양'…미나, 봉에 매달려 편안
다시 태어난 뱀뱀, 7년만에 첫 솔로 데뷔 [종합]
21-06-15 15:2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뱀뱀이 데뷔 7년 만에 솔로 가수로 전격 데뷔했다.

뱀뱀은 15일 첫 솔로앨범 'riBBon' 발표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너무 떨린다"고 긴장과 설렘이 공존하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그룹 갓세븐 출신인 뱀뱀은 갓세븐 앨범에서 솔로곡을 선보인 적은 있으나, 뱀뱀이란 이름으로 솔로 앨범을 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4년 데뷔해 7년 만이다.

"7년 동안 활동하면서 나만의 색깔을 더 보여줄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고백한 뱀뱀은 해외에서 솔로 활동을 했던 것과 달리 한국에서 솔로로 나서게 된 만큼 자신의 음악 색깔을 대중에 보여주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새로운 소속사 어비스컴퍼니(ABYSS)에 오게 된 후 내는 앨범이란 점도 뱀뱀에게는 각별했다. 새 소속사와 솔로 데뷔가 맞물린 뱀뱀은 앨범명 'riBBon'에 대해 "새롭게 태어난다는 의미도 있고, 새롭게 매듭을 짓는다는 의미도 담겼다"고 설명했다. 'reborn'과 'ribbon' 두 가지 마음을 담았다는 의미다.


특히 뱀뱀은 이번 솔로 앨범을 통해 대중에 자신을 좀 더 알리는 계기가 되길 희망했다. 이같은 열정이 반영되듯 여섯 곡이 실린 앨범에 뱀뱀은 인트로를 제외한 총 다섯 곡에 작사가로 참여했다. 타이틀곡 'riBBon'을 비롯해 'Air', 'Look so fine' 등에는 작곡자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며 자신의 정체성을 고스란히 담았다. 그러면서도 뱀뱀은 솔로 목표로 "음악방송 1위도 해보고 싶다"는 솔직한 바람도 잊지 않았다.

[사진 = 어비스컴퍼니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개그맨 김구라 아들 그리(본명 김동현)가 늦둥이 동생에 대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둘째 탄생 이후 김구라와 그리의 속마음'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구라는 "얼마 전에 동현이...
종합
연예
스포츠
'마이 네임' 한소희, 예쁨 벗고 거친 액션...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조커’ 변신? “섬뜩한 연기 하고 싶어”[해외이슈]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와 얼굴 맞대고 잡지표지 장식[해외이슈]
‘촬영감독 사망’ 알렉 볼드윈, 실탄 장전된지 몰랐다…“내 마음이 찢어진다”[해외이슈]
‘양성애자’ 슈퍼맨, 새로운 모토 “더 나은 내일” 희망의 상징[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