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퍼펙트 피칭' 양현종, LAA 상대 7타자 연속 범타…2⅓이닝 무실점
21-04-27 10:4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승환 기자] 텍사스 레인저스 양현종이 퍼펙트한 피칭을 이어갔다. 단 한 명도 내보내지 않았다.

양현종은 27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 맞대결에서 두 번째 투수로 등판했다.

양현종은 3회초 2사 2, 3루부터 네 타자를 연속 범타로 잡아내며 무실점 투구를 펼쳤고, 5회에도 마운드에 올랐다.

탄탄한 투구는 계속됐다. 양현종은 선두타자 호세 이글레시아스와 2구 승부 끝에 90.8마일(약 145km) 포심 패스트볼로 1루수 땅볼 유도에 성공해 첫 번째 아웃카운트를 만들었다.

양현종은 후속타자 커트 스즈키에게 3구째 81.7마일 체인지업을 던져 3루수 땅볼 유도에 성공했고, 데이비드 플래처도 중견수 뜬공으로 돌려세워 또다시 삼자범퇴로 이닝을 매조졌다.

양현종은 2⅓이닝 동안 투구수 21구 포심 패스트볼(9구)-슬라이더(7구)-체인지업(5구)를 섞어 던져 7타자 연속 범타를 기록했다. 최고 구속은 90.8마일.

[텍사스 레인저스 양현종. 사진 = AFPBBNEWS]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속옷 빌려주세요" 스트레이 키즈, 홀딱 젖고 조세호에게
그룹 스트레이 키즈 멤버들이 '발대야 게임'을 경험했다. 1일 방송된 KBS 2TV '홍김동전'에는 그룹 스트레이 키즈(스키즈) 방찬, 창빈, 필릭스, 승민, 아이엔이 출연해 '별들의 전쟁-스타워즈'를 펼쳤다. 이날 물이 담긴 대야를 발로 옮기...
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엄청난 복부 운동+핫요가+채식주의자” 완벽한 몸매[해외이슈]
82살 알 피치노 “난 불임, 29살 여친 임신에 충격” 검사결과 아빠 맞다[해외이슈](종합)
티모시 샬라메♥애둘맘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매일 만나 데이트, 가족과도 인사” 뜨거운 관계[해외이슈]
美 검찰, “‘식인취향’ 아미 해머 성폭행 혐의 증거 없어” 대반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