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김도균 "편의점 포인트 128만점 적립…1억2천 이상 지출" ('아침마당')
21-04-26 09:0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기타리스트 김도균이 편의점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26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외길 인생, 한 우물만 판다'를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도균은 "45년간 기타리스트로 활동했다"고 밝히며 "원래 천체물리학자가 되려고 했다. 중3 때 우연히 한 대학교 그룹사운드 동아리 연습실에 놀러 갔다가 록 음악을 듣고 '이런 세상이 있구나'라는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김도균은 "밤에 연구를 하다 보면 불이 꺼져있는데, 편의점은 불이 켜져 있다. 언제든지 가서 뭔가를 살 수 있고, 직원분들하고 대화도 한 마디씩 한다"고 편의점 사랑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MC 김재원 아나운서는 "김도균 씨의 편의점 포인트는 전설로 남아있다"고 말을 건넸다. 이어 김도균이 공개한 포인트는 1,282,170점이었다.

이를 본 MC 이정민 아나운서는 "결제 금액의 1% 정도밖에 적립이 안되는데, 거의 억대를 쓰신 거 아니냐"고 물었다. 김도균은 "1억 2천8백만 원 정도 쓴 것"이라며 "한여름에 SBS '불타는 청춘'을 촬영하면서 제작진에게 5만 원어치 포인트로 아이스크림도 사줬다"고 이야기했다.

[사진 = KBS 1TV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슈퍼주니어 신동 “PC방에 휴게음식점 낸 것, 내가 거의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이 PC방에 휴게음식점을 낸 것이 본인이 거의 최초라고 밝혔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식음료 사업의 사장이 됐다는 슈퍼주니어의 이특과 신동이 공동 보스로 출연했다...
해외이슈
“시어머니와 며느리는 냉전중”, 23살 아들은 팔에 아내사랑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SNS로 정신건강 나빠져 앱 삭제”, 26살 톰 홀랜드 충격발표[해외이슈]
“아이 10명 낳겠다”, 아내는 시어머니와 냉전중인데 23살 남편은 젊은아빠 꿈[해외이슈]
“난 100% 식인종” 36살 불륜·성폭행 배우, 몸에 삼각형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