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센 수준을 넘어 무서운 이효리 포스 '헉'
김지우, 감량 후 자신감 폭발 '과감 포즈'
논란 후 입단속 시도? 찬열 추가폭로 등장
서동주 "엄마 편 들었더니 서세원과…"
이런 말도 해? 유재석, 장어 권하자…
쮸리, 아찔 코스튬 "체포 당할 사람?"
"고유진, 데이트에 다른 사람 데려와" 폭로
함소원, 회사 차렸다? "직원은 두 명"
.
옥주현, 57kg 명품몸매 비결은 운동 "멱살 잡고 데리고 와야 함"
20-10-01 14:4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가수 옥주현이 근황을 공개했다.

옥주현은 30일 자신의 SNS에 “내겐 30분, 50분이 고비다. 그나마 이런 거 있어서 시간 고비 잘
넘기게 됨. 유산소 헬. 일단 멱살 잡고 데리고 와야 함. 오면 미친듯이 하게 되어 있음"이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옥주현은 추억에도 꾸준히 운동에 매진하며 몸매 가꾸기에 힘을 쓰고 있다. 탄탄한 몸매로 부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옥주현은 뮤지컬 배우로 활약 중이다.

[사진 = 옥주현 인스타그램]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찬열 충격적 추가 폭로 "입단속부터…"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사생활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보이그룹 엑소 멤버 찬열(본명 박찬열·28)의 추가 폭로가 등장했다. 29일 찬열의 지인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실명까지 밝힌 A씨는 SNS를 통해 찬열에 대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007 노 타임 투 다이’ 개봉 지연, “한달 이자만 11억원”[해외이슈]
졸리 닮은 유부녀 모델, 브래드 피트와 결별 심경고백 “조금만 더 버티자”…침대 셀카사진 공개[해외이슈](종합)
셀레나 고메즈, 구글 CEO에 직격탄 “혐오 광고로 수백만 달러 벌어”[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3’ 각본, 아이패드로 전달받아…스포일러 안하겠다” 약속[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