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자꾸만 벌어져'…유인나, 옷핀 하나에 의지한 치마
'속옷을 왜 겉에?'…화사, 민망+난감 패션
"박세리 구 남친, 잘생겨서 팬클럽도 존재"
"이근, UN에서 근무한 적 있어"…부대변인 확인
'39세' 홍현희, 아직도 '엄마 카드' 쓰는 이유
"말 트기 전…" 임창정 4세 아들, 음악 천재?
"영혼까지 모아봤다"…장윤주, 아찔한 볼륨
김한길 "최명길, 혼수상태서 깨어난 내게…"
.
'견미리 딸' 이유비 "놀러 가고 싶어 동생 이다인 머리끄덩이 잡아…" 왜? ('라디오스타') [오늘밤TV]
20-09-30 17: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연기자 이유비가 '라디오스타'에서 동생 이다인과 싸우면 첫째인 본인만 엄마 견미리에게 혼쭐난 '찐 자매' 에피소드를 들려준다. 또 엄마 견미리가 자신의 SNS를 염탐(?)하다 악플에 맞대응해 난감했던 비화를 공개할 예정이다.

오늘(30일) 밤 MBC ‘라디오스타’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라스만 같아라’ 특집으로 꾸며진다. 추석을 맞이해 가족 같은 케미를 자랑하는 백일섭, 이유비, 성동일, 김희원이 게스트로 함께한다.

다수의 드라마와 예능에서 끼와 매력을 발산 중인 배우 이유비. 데뷔 당시부터 중견 배우 견미리의 딸로 주목을 받았지만, 정작 그는 엄마 몰래 연예계 데뷔를 준비한 비화를 밝혔다고 해 시선을 끈다.

데뷔 10년 차인 이유
비는 단편 영화 현장에서 ‘1인 다역’을 자처하고 촬영을 앞둔 작품 대본 열공 모드에 돌입한 근황을 밝힌다. 특히 엄마 견미리가 ‘배우 선배’로서 연기에 대해 조언을 하려고 하지만, 그럴 때마다 “그렇게 하면 그냥 견미리인 거다~”라며 엄마 견미리 표정 따라잡기까지 곁들인 ‘조언 사절’ 이유를 고백한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최근 화제를 모은 ‘스웨그 미리’ 비화를 공개한다. 이유비의 개인 SNS에 달린 악플에 엄마 견미리가 나서 “너 누구니?”라고 맞대응을 했던 것. 이유비는 “엄마가 SNS를 염탐하시는 데 결국 사고를 치셨다”라고 난감했던 상황을 회상하면서도, 엄마 견미리의 SNS 계정 팔로우를 홍보하는 효녀 면모를 뽐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이유비는 러블리한 외모와 새침해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털털하고 까불까불한 매력도 공개한다.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에 출연 중인 2살 터울 동생인 연기자 이다인과 싸울 때면 늘 언니인 자신이 혼쭐난 ‘까불이 유비’ 일화부터 놀러 가고 싶은 마음에 동생의 머리끄덩이를 잡은 웃픈 스토리를 털어놔 녹화장을 폭소하게 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인다.

또 이유비는 타고난 러블리 발랄함 때문에 애교도 많고, 카메라 앞에서 재롱떨기 바빴던 모태 유튜버(?) 기질 유년 시절 일화까지 털어놓을 예정이다.

이유비와 엄마 견미리, 동생 이다인의 찐 가족 스토리는 오늘(30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MBC '라디오스타']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세리 前남친, 잘생겨서 팬클럽 존재"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노는언니'에서 여성 프로골퍼 김주연, 박세경, 박진영, 이지영이 선배 박세리에 대해 폭로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E채널 '노는언니'에선 박세리 후배들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김주연, 박세경, 박진영, 이지...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분노의 질주9’ 존 시나, 13살 연하 미모의 프로젝트 매니저와 재혼[해외이슈]
‘코로나 확진’ 호날두, TV 앞에서 건강한 근황 “엄지척”[해외이슈]
이스라엘인 갤 가돗 ‘클레오파트라’ 연기 부적절, 아랍권 “분노 폭발”[해외이슈]
스파이더맨, MCU에서 데드풀 만날 수 있을까…기대감UP[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