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컬투쇼' 고수·안소희·허준호, 막강 게스트 출연 #미씽 #원빈 짤 #유튜브 [종합]
20-08-20 15: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배우 고수, 허준호, 안소희가 새로운 드라마를 위해 적극 홍보에 나섰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 게스트로 케이블채널 OCN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의 주역인 배우 고수, 허준호, 안소희가 출연했다.

이날 라디오에서 고수는 신작 드라마를 홍보하면서 "드라마 내용이 다크하진 않다. 저도 잠깐 찍어놓은 걸 봤는데 굉장히 밝다"고 말문을 열었다.

조용한 분위기가 흐르자 한 청취자는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가 누구냐"고 질문했다. 이에 안소희는 허준호를 뽑으며 "저희 촬영장에서 배우들뿐만 아니라 모든 스태프들에게 편하게 할 수 있게 먼저 말도 걸어주시고 농담도 해주신다"고 답했다.

고수 또한 허준호를 언급하며 "쉬지 않고 늘 말씀을 하신다. 주변 스태프들이 불편하지 않을까하는 마음에서 더욱 편안하게 해주시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의 말에 호준호는 "이번 드라마가 절 '투머치토커'로 만들었다. 역할이 가만히 있으면 안돼는 역할이다. 드라마 시작할 때 철없이 보여도 미안하다고 하면서 말하는 연습을 했다"며 "자기 마음에 없어도 욕하는 충청도 아저씨 역할이라 많이 말하는 연습을 했다"고 설명했다.

동시에 DJ들의 질문과 청취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안소희는 허준호와 처음으로 연기한 소감을 전하며 "'킹덤'에서 강한 연기를 보여주셔서 한 번 만나뵙고 싶었다. 긴장도 많이 하고 걱정도 많이 했는데 굉장히 편하게 해주셨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허준호 또한 안소희에 대한 칭찬을 건네며 "예쁘고 화려한 정원이기도 하면서 꽃 같기도 하다. 가수를 하다 와서 연기자들에 치이고 일하는 환경이 힘들텐데, 희망이 보이는 배우다. 너무 착하다"라고 말해 안소희를 감동시켰다.

더불어 안소희는 최근 개설한 자신의 유튜브를 홍보하며 "안소희라는 저라는 사람을 알려드리고 싶어서 개설했다. 일하는 모습, 평소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소탈한 매력을 자랑했다.

끝으로 고수는 과거 드라마 속 배우 원빈과 멱살잡는 장면에서 입었던 의상에 대해 언급했다. 당시 고수는 망사 시스루 나시와 꽃바지 의상을 소화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고수는 당황해하며 "제가 신인 때였다. 오디션 보고 처음으로 했던 단역에 들어간 작품이었는데 그땐 스타일리스트 없이 매니저형이랑 둘이 다녔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매니저 형 집에서 몇 개 집어온 옷이다. 저때 나오는 캐릭터가 스타 역할이어서 과감하게 화려한 옷을 입었다. 또 저기서 롤러브레이드를 타고 나온다. 그런데 이렇게 짤로 돌아다닐 줄은 몰랐다"고 쑥스럽게 답했다.

한편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쫓는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다.

오는 29일 첫 방송.

[사진 = SBS 파워FM 화면 캡처]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땡큐 일본!' 한국, U20 WC 3차전 감비아전 패해도
일본이 한국을 도왔다. 일본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은 28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멘도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이스라엘에 1-2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1차전 승리 후 2연패를 ...
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남친과 뜨거운 키스영상 공개 “남편 만나서 행복해”[해외이슈](종합)
샤론 스톤, 과도한 노출 ‘디 아이돌’ 호평 “릴리-로즈 뎁 연기 잘하더라”[해외이슈](종합)
“‘디 아이돌’ 릴리-로즈 뎁 누드연기가 왜 나빠?” 옹호론 등장[해외이슈](종합)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내가 에리얼이다, 인종차별 신경안써”(뉴욕타임스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