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보호본능 자극해…치어리더, 여리여리 자태
"키스신 중…" 공유, 윤은혜 나쁜 손 폭로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백종원, 깐족대는 김희철에 뼈 있는 한마디
"댓글에…" 제시, 악플에도 쿨한 반응
'그저 감탄만'…김윤지, 명품 보디라인
"난 욕 안 해"…허훈, 면전에서 父 허재 디스
"하희라인 줄"…최수종, 딸과 투샷 공개
.
'우천취소만 6번' 너무 어려운 채드벨의 첫승 사냥 [MD이슈]
20-08-09 05: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올해 KBO 리그가 개막한지 벌써 석 달의 시간이 흘렀으나 아직까지 1승과 씨름하는 선수가 있다.

바로 KBO 리그 2년차를 맞은 한화 외국인투수 채드벨(31)이 그 주인공. 채드벨에게 2020시즌은 고난의 연속이다. 팔꿈치 부상으로 인해 개막 선발로테이션에 진입하지 못한 그는 5월말에 복귀했으나 아직까지 1승도 챙기지 못하고 6패 평균자책점 7.44에 머무르고 있다.

이런 와중에 팔꿈치 통증이 재발하면서 잠시 공백기를 가져야 했던 채드벨은 당초 지난달 23일 대전 KIA전에 선발투수로 예고됐으나 우천취소로 이어져 등판이 미뤄져야 했고 결국 27일 대전 SK전에서 가까스로 복귀전을 치를 수 있었다. 당시 채드벨은 5이닝 2실점으로 올해 5이닝 이상 던진 경기 중에
가장 적은 실점을 하면서 다음 등판에 대한 기대감을 품게 했다.

그러나 아직까지 채드벨은 그 '다음 등판'과 마주하지 못하고 있다. 8월이 됐지만 아직까지 한번도 등판을 못한 것이다. 한화는 2일 잠실 LG전, 3일 잠실 LG전, 4일 대전 NC전에 연달아 채드벨을 선발투수로 예고했으나 3경기 모두 우천취소가 선언됐다.

이렇다보니 기존 투수들의 등판 일정을 더이상 미룰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고 채드벨의 등판 일정은 주말 KT전으로 넘어갔는데 7일에 이어 8일 경기까지 우천취소가 됐으니 이제는 채드벨을 선발 예고하는 자체가 마치 비를 부르는 주문처럼 느껴질 정도다. 채드벨은 9일 KT전에도 선발투수로 예고됐다. 하지만 대전 지역에 비 예보가 있어 과연 경기가 열릴지는 두고봐야 한다.

팔꿈치 통증을 털고 돌아왔지만 등판은 겨우 1번이 전부였고 우천취소만 6번을 경험한 채드벨이 정상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을까. 그리고 첫 승은 언제쯤 가능할까.

앞서 최원호 한화 감독대행은 아직 무승에 그치고 있는 채드벨에 대해 "채드벨이 선발투수로서 임무를 잘 마친 경기가 몇 차례 없었다. 선발 역할을 수행하는 경기를 만들어야 한다. 5~6회 동안 2~3점 이내로 막는 경기를 하면 자신감도 생길 것이다. 이전에는 본인의 역할을 못한 경기가 많았다"라고 지적했다. 올해 퀄리티스타트를 한번도 기록하지 못한 만큼 채드벨의 투구는 안정감과 거리가 먼 것이 사실. 이를 만회하기 위해서라도 등판 기회를 얻어야 하는데 비가 그의 앞을 가리고 있으니 스스로 많이 답답할 듯 하다.

[채드벨. 사진 = 마이데일리 DB]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김새론이 솔직 털털한 면모로 '도시어부2' 멤버들의 애정을 받았다. 24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이하 '도시어부2')에서는 경기도 화성에서 대결을 펼치는 도시어부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어벤져스’ 사무엘 L. 잭슨 MCU 복귀, 닉 퓨리 국장으로 컴백[해외이슈]
‘슈퍼맨’ 헨리 카빌, “잭 스나이더 ‘저스티스 리그’ 재촬영 합류 안한다”[해외이슈]
디즈니 ‘피터팬과 웬디’ 실사영화, 야라 샤히디 ‘팅커벨’ 확정 “사상 첫 흑인”[해외이슈]
머라이어 캐리, “12살 때 언니가 신경안정제 먹이고 포주에 팔려고 했다” 충격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