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박성웅 "아내가 좋아하는 부위 가슴…이름 자두"
[단독] '하시3' 박지현·김강열, 현실커플 아니었다
성은채, 中 사업가 남편 재력 자랑 '스케일 대박'
치어리더, 장마철에 물미역된 헤어 '지못미'
'미스맥심' 백주현, 게임 캐릭터 코스프레
'볼륨이 다했네'…최소미, 아찔 S라인
장동민 200평 전원주택, 욘사마 따라 만든 집?
이승기, 한효주와 연결고리 만들며 친분 자랑
.
블랙핑크, 케이팝 레이더 주간 차트 3주 연속 1위
20-07-14 10: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가 또다시 케이팝 레이더 주간 차트 1위를 차지하며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블랙핑크의 '하우 유 라이크 댓(How You Like That)' 뮤직비디오는 케이팝 레이더 2020년 28주 차 집계 기간(7월 4일~7월 11일) 동안 5,348만 뷰를 기록해 3주 연속으로 케이팝 레이더 유튜브 조회수 차트 1위에 올랐다.

이번 블랙핑크의 독주 행진은 공식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 증가량 추이에서도 확연히 드러난다.

케이팝 레이더에 따르면 지난해 4월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 발매 이후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 수는 2주 동안 약 230만 명 증가했다. 그러나 이번 '하우 유 라이크 댓'이 공개된 이후에는 이전 대비 약 1.3배 증가한 약
310만 명이 증가했다. 정상에 선 블랙핑크의 인기가 컴백마다 정점을 넘어서고 있다는 것.

이러한 상승세에 힘입어 지난 2일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4천만 명을 돌파, 전 세계에서 20번째로 많은 구독자를 가진 유튜브 채널이 됐다.

이에 대해 케이팝 레이더 측은 "블랙핑크가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저스틴 비버와 마시멜로, 에드시런, 에미넴, 아리아나 그란데에 이어 6번째로 많은 구독자를 가진 아티스트"라며 "블랙핑크의 전 세계적인 인기를 증명하는 부분"이라고 밝혔다.

또 이번 28주 차 케이팝 레이더 주간 유튜브 조회수 차트에는 SF9의 '여름 향기가 날 춤추게 해 (Summer Breeze)'가 3,224만 뷰, 레드벨벳-아이린&슬기의 '몬스터(Monster)'가 2,195만 뷰로 각각 2위와 3위로 진입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세훈&찬열의 선공개 곡인 '척'도 745만 뷰를 기록하며 10위로 새롭게 진입했다.

이 외에도 블랙핑크의 '킬 디스 러브'(1,425만 뷰)를 비롯해 블랙핑크의 '뚜두뚜두(DDU-DU DDU-DU)'(1,062만 뷰),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877만 뷰), 블랙핑크의 '붐바야'(784만 뷰), 트와이스의 '모어 앤 모어(MORE & MORE)'(767만 뷰), 싸이의 '강남스타일'(746만 뷰) 등이 주간 케이팝 레이더 TOP10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음악 스타트업 스페이스오디티에서 설립한 케이팝 레이더는 지난 일주일 동안 전 세계에서 시청한 유튜브 조회수를 토대로 매주 주간 차트를 공개하고 있다.

[사진 = 스페이스오디티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성은채, 中 사업가 남편 재력 자랑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우먼 성은채가 근황을 전했다. 성은채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한테 운동좀 하라고 했더니 헬스장을 차렸다. 어제 오픈식 함. 코로나는 언제 끝나요? 황금보 걸어다닐때 보겠다. 얼마나 보고 싶을까? 만지고 싶을...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카디비 뮤비 ‘왑’서 카일리 제너 삭제하라”, 청원운동 폭발적 반응…왜?[해외이슈]
제니퍼 애니스톤 “‘프렌즈’ 재결합 코로나19 여파로 연기, 매우 슬퍼”[해외이슈]
리암 니슨 “조카, 한국 불법사이트서 ‘테이큰’ 다운로드…터질줄 알았다”[해외이슈]
여성 히어로 아메리카 차베즈, ‘닥터 스트레인지2’ 합류 “더 젊어진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