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설하윤 '썩어버릴 관계' 글 사정 알고보니
조권 "군복무 당시 母 피부암, 김혜수 덕에…"
당당 고백…지상렬·조수희, 커플 성사될까
SF9 다원, 무성의 릴레이댄스 사과 "경솔"
이윤지, 둘째딸 수중분만 과정 최초 공개
누구?…송창의, 걸으며 방귀까지 '아내 질색'
"이성에 관심 없었다"…김희철, 독특한 연애 조언
이광수, 송지효 '쿨'한 면모에 "사우나 갈래?"
.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20-07-01 08: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미국의 코로나 확진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제니퍼 애니스톤이 제발 마스크를 쓰라고 독려하고 나섰다.

그는 1일 인스타그램에 “마스크가 불편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면서 “그러나 기업이 문을 닫고 일자리가 사라지고 보건 종사자가 절대적으로 부족해지고 있다는 것이 더 나쁘다”고 운을 뗐다.

이어 “마스크를 쓰는 것은 논쟁이 되어서는 안된다”면서 “인간의 삶에 관심이 있다면 마스크를 써라”고 했다.

동료배우 리즈 위더스푼은 “정확하다”며 공감을 표했다.

미국은 지난달 26일 하루동안 4만 5,300명의 확진자가 나오는 등 코로나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 미국 보건당국은 이런 상태로 가면 하루 10만명의 환자가 나올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미국에서는 현재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놓고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 = 제니퍼 애니스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당당 고백…지상렬·조수희, 커플 성사될까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조수희(46)와 개그맨 지상렬(50)의 소개팅이 성공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아이콘택트'에선 가수 노사연(63)의 주선으로 조수희와 지상렬이 소개팅을 하는 장면이 전파 탔다. 두 사람은 첫 만남에 당황...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