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쇄골 따라 새긴 타투…태연, 신비로운 매력
'이런 모습 처음' 이태곤, 윤보미 위해서…
"열애설 부인한 노민우, 日서 극비 데이트"
라미란 "결혼 후 자다가 소변" 역대급 고백
클라라, 한 뼘 탱크톱 입고…남다른 섹시美
신현준, 前매니저 '부당 대우' 폭로에 울컥
"위화감 조성" 백종원, 김동준에 버럭…왜?
치어리더, 초미니가 훌러덩 '앗! 속옷 노출'
.
KBO 5월 MVP?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각축
20-06-02 10: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KBO는 2일 KBO 리그 타이틀스폰서인 신한은행이 후원하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5월 MVP 후보를 확정했다.

5월 MVP 후보는 투수 NC 구창모, 키움 에릭 요키시, 타자 LG 로베르토 라모스, 두산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 등 총 4명이다.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실시하는 팬 투표를 합산한 점수로 최종 선정된다.

KBO는 "구창모는 5월 한달 간 압도적인 피칭을 선보였다. 총 5경기에 등판한 구창모는 투수 지표 대부분에서 KBO 리그 최상위를 기록했다. KBO 리그 선발투수 중 가장 많은 35이닝을 투구하며 자책점 단 2점만을 내주며 평균자책점 0.51, 38탈삼진을 기록, 4승 무패로 3개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구창모는 이닝 당 출루허용률도 0.60으로 리그 선두에 올랐다. 공룡군단의 에이스로 발돋움한 구창모는 눈부신 피칭으로 NC의 선두 질주에 힘을 보탰으며, 팀의 KBO 리그 역대 최소경기 15승(18경기) 및 20경기 기준 최고 승률(0.850) 신기록 달성에 큰 공을 세웠다"라고 밝혔다.



계속해서 KBO는 "요키시 또한 5월 한달간 마운드에서 깔끔한 투구를 펼쳤다. 키움 선발투수 중 제 몫을 톡톡히 소화한 요키시는 총 5경기에 출장해 첫 등판을 제외한 모든 경기에서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했다. 요키시 역시 4승 무패로 구창모와 함께 다승 공동 1위에 올랐으며, 평균자책점은 0.90으로 2위를 기록했다. 이닝당 출루허용률도 0.87로 구창모의 뒤를 이어 리그 2위에 오르는 등 5월 한달 간 호투를 펼쳤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KBO는 "타자 부문에서는 LG 라모스가 5월 한달 간 괴력을 선보이며 불 같은 장타를 뿜었다. 총 23경기에서 10홈런을 기록하며 홈런 부문 선두에 올랐다. 라모스의 홈런 중 백미는 지난 24일 잠실 KT전에서 역대 8번째 역전 끝내기 만루 홈런으로 팀의 승리를 견인하며 맹활약했다. 라모스는 장타율 (0.813)과 OPS(1.264) 부문에서도 리그 1위를 기록하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라모스가 현재의 홈런 페이스를 유지한다면 역대 LG 구단 역대 한 시즌 최다 홈런을 기록했던 2000년 스미스의 35홈런을 뛰어 넘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소개했다.



그리고 KBO는 "페르난데스는 지난 시즌 최다 안타 타이틀 홀더답게 시즌 초반부터 무서운 기세로 맹타를 휘두르고 있다. 23경기에 출장해 월간 최다 안타인 44안타를 친 페르난데스는 수치상으로 경기당 평균 1.9개의 안타를 기록 중으로 매 경기 멀티히트를 기록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5월 한달 간 4안타 경기를 3차례나 기록해 타율은 0.468로 단독 1위, 고공행진 중이다. 23타점과 장타율 0.691, 출루율 0.500을 기록해 해당 부문에서도 리그 2위에 올랐다. 지난해 197안타로 아쉽게 200안타 고지를 넘어서지 못한 페르난데스는 2014년 유일한 달성 선수였던 키움 서건창 이후로 6년만에 대기록에 도전할 초석을 다지고 있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KBO는 "5월 MVP로 선정된 선수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함께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부상으로 주어지며,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MVP 수상 선수의 출신 중학교에 해당 선수 명의로 100만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기자단 투표와 팬 투표를 합산한 5월 MVP 최종 결과는 8일에 발표된다"라고 밝혔다.

[위에서부터 구창모, 요키시, 라모스, 페르난데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열애설 부인 노민우, 日 극비 데이트"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겸 가수 노민우(34)가 일본 스타 아야세 하루카(35)와의 열애설을 전면 부인했음에도, 두 사람의 핑크빛 스캔들이 재점화됐다. 일본 주간 잡지 프라이데이는 9일, 열애 특종이라면서 '아야세 하루카, 한류 스타 노민우 생...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