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서형 "신뢰 깨져"vs소속사 대표 "욕설"
진성, 유재석에 "성의 표시라도 해주길"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최초고백
이영표 "최근 안정환 '미쳤나' 생각" 왜
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함진마마, 혜정 훈육법에 분노 "못 보겠다"
'실망감↑' GD, 반려견 논란엔 침묵 하더니…
.
[종합] BJ 철구, 에디린 '성희롱 논란'→"수치심 안 느꼈다" 전화 연결 해명
20-05-29 14: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인터넷방송 BJ 철구(31)가 트위치 스트리머였던 여성 BJ 에디린을 성희롱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해명 방송을 진행했다.

29일 철구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철구형2↑' 생방송을 통해 성희롱 논란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날 방송에서 철구는 "변호사한테 들었는데 성희롱의 가장 큰 핵심은 듣는 사람이 어떻게 받아들이냐, 수치심을 느끼냐가 가장 중요하다고 한다"며 "하지만 당사자가 아무 수치심도 못 느꼈다면 성희롱이 안되는 거다. 내가 만지고 걸리적거리고 주물럭거리는 게 아닌 이상"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철구는 자신이 직접 물어보겠다며 에디린에게 전화를 연결했다. 그는 에디린에 "제가 어제 화를 내서 죄송하다. 합방을 계획했었는데 틀어져서 아쉽다. 어제 뜬금없이 타 방송을 가서. 어떻게 보면 제 스타일을 잘 아셔서 어느정도 대처를 할 줄 아셨는데 많이 당황하시더라. 저도 너무 죄송스럽다"고 사과했다.


철구의 말에 에디린은 "철구님이 사과하실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 저는 수치심같은 건 하나도 안 들었다. 철구님 방송을 많이 봤으니까 원래 그런 스타일인 걸 알고 있었다"며 "복귀하자마자 저 때문에 이런 일이 발생해서 송구스럽고 팬으로서 안타깝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지난 27일 BJ 창현은 철구와 합동방송을 진행하던 중 "합방은 합법적인 불륜이다. 여자 BJ와 합동 방송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출구는 "에디린이 보고싶다면 당장 섭외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합동방송을 진행하게 됐다. 철구는 에디린에 "제 스타일이다. 저를 불끈불끈, 딸X딸X하게 한다". 아드레날린 분비가 밑으로 쏠리고 있다"는 발언을 했다. 또 에디린이 대답을 잘 하지 못하자 철구는 "마이크를 끄라고요. 돌대가리 같은 X아"라고 욕설을 뱉어 논란이 일었다.

[사진 = 아프리카TV 방송화면 캡처, 에디린 인스타그램]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원희가 아픈 가족사를 고백했다. 14일 밤 종합편성채널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가 첫 방송됐다.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이날 방송에는 4남매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