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슈가도 사과…BTS 샘플링 '美 대학살 사건'
"의지로 치료"…췌장암 4기 유상철 근황
★들도 놀랄 듯…조은숙, 극강 한강뷰 집
38살 영탁, 면허 없는 이유 '상상 그 이상'
무보정도 가뿐…채은정, 수영복 입고 아찔
얼마나 짧길래.…치어리더, 사라진 하의 '헉'
박선영 "친구 남편 외도 알렸더니…" 충격
"알려진 것보다 더"…김연경 연봉 얼마길래?
.
ROAD FC X 아프리카TV, ARC 첫 대회 주목할 포인트는?
20-05-23 10: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ROAD FC와 아프리카TV가 합작해 개최하는 ARC 첫 대회의 날이 밝았다. 처음 런칭하는 대회이자 새로운 형태의 종합격투기라는 점에 있어 기대를 받고 있는 대회다.

ARC 대회는 23일 잠실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개최된다. e스포츠 경기가 열리는 곳에 케이지를 설치해 경기장을 만들고었고, 가로 32m 세로 4m의 대형 스크린을 활용해 사각지대를 최소화한다.

ARC 대회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333 시스템’으로 불리는 룰이다. 5분 3라운드, 5분 2라운드로 진행되는 기존 ROAD FC 대회와 달리 이번 대회는 3분 3라운드로 진행된다. 30초 그라운드 제한, 30초 피니쉬 보너스도 있다.

30초 그라운드 제한은 그라운드 상황 시작 후 30초가 지나면 스탠딩으로 전환되는 것을 말한다. 단, 파운딩 공격을 당하는 상대에게 데미지가 있을 경우와 서브미션의 완성도가 높을 경우 심판이 기브업 콜을 먼저 하고, 상황을 좀 더 지켜보게 된다. 탭아웃이나 레프리 스탑으로 경기가 종료되거나 위기상황 탈출이 성공된 시점이 되면 스탠딩이 선언된다.

30초 특별 보너스는 경기 시작 직후 30초 안에 KO나 서브미션으로 상대를 피니쉬 시키면 특별 보너스를 지급한다. ARC 대회에 앞서 ROAD FC 센트럴리그도 진행되는데, ROAD FC 김대환 대표와 WFSO 정문홍 회장이 BJ로 나서 킴앤정TV로 생중계를 한다. 중계 도중 선수의 이름으로 팬이 후원을 하면 해당 선수
에게 후원금을 전액 전달할 예정이다.

첫 대회에 나서는 선수들도 주목해야 한다. 메인 이벤트에 나서는 ‘싱어송 파이터’ 허재혁(35, 로드짐 로데오)과 축구선수 출신 배동현(35, 팀 피니쉬), 몽곡 복싱 국가대표 난딘에르덴(33, 팀 파이터), ‘낭만 주먹’ 김세영(30, 팀 코리아MMA), 맞짱의 신 우승 박승모(27, 팀 지니어스), 맞짱의 신 준우승 신윤서(17, 남양주 팀 파이터), ‘꽃미남 파이터’ 김산(19, 최정규MMA) 등 소개해야 하는 선수들이 많다.

메인 이벤트에 나서는 허재혁은 ROAD FC 무대에서 1승 2패를 기록한 파이터다. 145kg의 거구이자 타격이 강점이다. ROAD FC 데뷔전에서 야쿠자 출신 김재훈을 꺾어 주목받았다. 등장할 때 노래를 부르는 것도 인상적이다.

배동현은 내셔널리그에서 실업 축구선수로 활동하다가 종합격투기 선수로 전향했다. ROAD FC 센트럴리그에 출전한 경험이 있고, 타 단체에서도 뛰었다. 힘이 좋고, 타격과 그라운드 상황 모두 즐기는 파이터라 허재혁과의 승부가 기대된다.

-75kg 계약 체중으로 대결하는 난딘에르덴과 김세영의 경기도 주목해야 한다. 펀치가 주특기인 난딘에르덴의 스타일대로 김세영이 타격전으로 KO 시키고 싶다는 뜻을 전하며 누가 먼저 쓰러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맞짱의 신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한 박승모와 신윤서도 출격 대기를 하고 있다. 박승모는 우슈 세계선수권대회 2관왕으로 베테랑 파이터 이성수와 대결한다. 맞짱의 신에서 단점으로 지적되어온 레슬링, 그라운드를 보완해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신윤서는 김산과 대결하는데, 두 파이터 모두 시간을 끌면서 경기하는 스타일이라 짧은 시간에 경기가 끝날 수도 있다. 먼저 신윤서가 “저돌적으로 경기하겠다”고 말했고, 김산 역시 “재미없게 시간 끌면서 경기할 생각이 없다”라고 맞받아치는 등 초반에 승부가 갈릴 가능성이 높다.

ARC 001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 경기로 열린다. 현장에 의료진이 항시 대기해 출입하는 모든 스태프 및 선수, 지도자들이 출입 시 체온 체크와 손 소독제 사용한 후 마스크까지 착용해야 출입이 가능하다. 스태프들도 최소 인원으로 구성돼 필수로 출입하는 모든 인원들의 좌석도 1m 이상 간격을 유지한 채 진행된다. 경기는 23일 오후 8시 아프리카TV를 통해 생중계된다.

한편 ROAD FC는 일본 도쿄를 시작으로 중국 북경, 상해 등과 최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을 제작, 동남아시아 진출 선언을 한 글로벌 종합격투기 단체다. CJ <주먹이 운다>, MBC <겁 없는 녀석들>, SBS 미디어넷 <맞짱의 신>, 중국판 주먹이 운다 <베이징 익스프레스>, 인도네시아판 <맞짱의 신>, 천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베테랑,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쌈 마이웨이 등 10년째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과 격투 관련 영화, 드라마에 제작 참여 및 자체 제작한 스포테인먼트 회사는 ROAD FC가 유일하다.

[ARC 대회 포스터. 사진 = ROAD FC 제공]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들도 놀랄 듯…조은숙, 초호화 하우스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조은숙이 드라마 세트장 같은 집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JTBC '유랑마켓'에서 조은숙은 자신의 집을 소개했다. 아파트 임에도 한강뷰 테라스 등 독특한 구조를 갖춘 조은숙의 집을 본 서장훈은 "여기는 아파트라고 하기...
종합
연예
스포츠
나태주 "최근 유튜브 시작, 트롯 콘텐츠로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카일리 제너, 백인경찰에 사망 조지 플로이드 애도…트럼프 “약탈 시작되면 총격시작” 공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