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슈가도 사과…BTS 샘플링 '美 대학살 사건'
"의지로 치료"…췌장암 4기 유상철 근황
★들도 놀랄 듯…조은숙, 극강 한강뷰 집
38살 영탁, 면허 없는 이유 '상상 그 이상'
무보정도 가뿐…채은정, 수영복 입고 아찔
얼마나 짧길래.…치어리더, 사라진 하의 '헉'
"알려진 것보다 더"…김연경 연봉 얼마길래?
더워 인상 쓰던 안소현, 카메라 보더니…
.
치어리더 권안나 '목동 시절 그 배트걸!' [한혁승의 포토어택]
20-05-15 14: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코로나19 영향으로 치어리더가 배트걸로 변신해 경기에서 활약하고 있다. 그 중 눈에 띄는 경기 진행을 선보이는 치어리더가 있었으니 바로 치어리더 이전에 배트걸로 활약했던 권안나이다.


14일 오후 서울 고척동 스카이돔에서 2020 KBO리그 삼성-키움 경기가 열렸다. 코로나19로 무관중 경기가 열리는 가운데 키움 치어리더들은 배트걸로 변신해 일자리를 지키며 활약하고 있다. 아직 치어리더들이 배트걸 일이 익숙하지 않는 탓에 주루 코치가 종종 출루한 타자들의 보호대를 들고 있는 상황이 발생하기도 한다.

권안나는 2015년 부터 키움 히어로즈의 전신인 넥센 히어로즈 시절부터 배트걸로 활약했다. 마스크를 썼지만 깔끔한 경기 진행이 눈에 띄었다.


▲ 앳된 배트걸 권안나
2015년 4월 11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KT 경기에서 배트걸로 활약하는 권안나.


▲ 야구공 5개 쯤이야
2015년 4월 21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두산 경기에서 주심에게 야구공을 건네는 배트걸 권안나.


▲ 새 야구공 볼 마사지 '배트걸의 특권'
2015년 7월 8일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롯데 경기에서 새 야구공으로 볼 마사지를 하며 미소 짓는 배트걸 권안나.


▲ 로진가루도 배트걸이 챙겨요
2015년 7월 8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롯데 경기에서 투수가 사용하는 로진 가루를 마운드에 올려놓는 배트걸 권안나.


▲ 부러진 배트도 조심조심
2015년 8월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SK 경기에서 부러진 배트를 조심스럽게 치우는 배트걸 권안나.


▲ 권안나 '치어리더로 변신 일탈'
2015년 6월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넥센-두산 경기에서 치어리더로 변신한 배트걸 권안나.


▲ 권안나 '스카이돔에서 치어리더로'
2016년 6월 23일 서울 고척스카이돔 경기장에서 열린 넥센-삼성 경기에서 치어리더로 멋진 응원을 선보인 권안나.

비록 '코로나19'로 인해 팬들과 만날 수 없지만 배트걸로 묵묵히 자신의 위치에서 활약하며 다시 치어리더로 팬들과 승리의 함성을 외칠 날을 기약하는 치어리더 권안나.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들도 놀랄 듯…조은숙, 초호화 하우스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조은숙이 드라마 세트장 같은 집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JTBC '유랑마켓'에서 조은숙은 자신의 집을 소개했다. 아파트 임에도 한강뷰 테라스 등 독특한 구조를 갖춘 조은숙의 집을 본 서장훈은 "여기는 아파트라고 하기...
종합
연예
스포츠
나태주 "최근 유튜브 시작, 트롯 콘텐츠로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카일리 제너, 백인경찰에 사망 조지 플로이드 애도…트럼프 “약탈 시작되면 총격시작” 공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