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슬립드레스 수준'…손예진, 너무 아찔한 의상
배영만 "子, 내게 냄새 난다고…" 고백하며 눈물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거울 좀 볼까?'…유현주, 필드서도 미모 점검
'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니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개콘' 몰카범, 왜 자수했나 봤더니…'멍청한 짓'
'국내 복귀설' 김연경, SNS로 현재 심경 고백?
.
ML, 2020시즌 지키는 방법 "7월 개막·100G·7이닝 DH"
20-03-31 05: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다가올 시즌에 접근하는 9가지 방법이 있다."

미국 NBC스포츠가 지난 29일(이하 한국시각) "메이저리그가 2020시즌을 지키는 9가지 방법"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올 시즌이 코로나19로 완전히 취소되지 않을 경우, 진행방식에 대해 9가지를 제안했다.

우선 7월 개막을 목표로 삼자고 했다. NBC스포츠는 "6월 개막이 좋지만, 코로나19가 발병하기 쉬운 지역에서는 상상하기 어렵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7월 2일에 합리적으로 개막하면, 일반적으로 77~78경기, 즉 시즌(162경기)의 절반 이하를 치를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래서 NBC스포츠는 7월에 개막하면 더블헤더를 적극 시도, 100경기 내외를 소화하는 것에 만족하자고 했다. "모든 팀이 일주일에 한번씩 더블헤더를 하고, 하루씩 쉬면 일주일에 7경기를 하게 된다. 10월10일까지 진행하면 105경기"라고 설명했다.

세 번째로 선수가 코로나19에 감염될 경우에 대비, 계획을 세우자고 했다. NBC스포츠는 "클럽하우스는 불행히도 악명 높은 인큐베이터다. 한 선수가 코로나19에 걸려 몇 경기에 결장하면, 팀 동료도 감염될 수 있다. 전체 로스터의 대량 격리를 피하는 유일한 방법은 지속적인 검사"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무관중 경기까지 검토해야 한다고 했다.

네 번째로 10월 둘째 주까지는 포스트시즌에 들어가자고 했다. 100경기 내외를 치르고 10월 둘째 주에 포스트시즌에 들어가면 너무 춥기 전에 시즌을 마칠 수 있다는 계산이다. NBC스포츠는 "11월 둘째 주까지 월드시리즈를 마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11월 둘째 주까지 시즌을 마치기 위해 포스트시즌 중립경기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NBC스포츠는 "코로나19로 여행을 제한해야 할 필요성을 감안할 때, 온화하고 야구 개최에 익숙한 한 장소에서 포스트시즌 전 경기를 실시하는 게 이치에 맞을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여섯 번째로 포스트시즌 확대를 반대했다. NBC스포츠는 "추수감사절(11월 네 번째 목요일)까지 야구를 하고 싶지 않다면, 이것은 나쁜 생각으로 보인다. 더 이상의 문제들을 발생시키지 않고 시즌을 마치는 건 힘들 것이다"라고 했다. 포스트시즌을 확대하면 매출 손실을 만회할 수 있지만, 일정이 더 길어지는 등 부작용도 만만찮을 것이라는 주장이다.

일곱 번째로 더 많은 낮 경기를 주장했다. 더블헤더의 연장선상이다. NBC스포츠는 "현재 시즌의 대부분은 TV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한 밤 경기다. 모든 더블헤더에는 낮 경기가 선행돼야 한다"라고 했다.

여덟 번째로 더블헤더를 7이닝으로 하자고 했다. NBC스포츠는 "9가 신성한 숫자라는 롭 만프레드 MLB 커미셔너의 말은 옳다. 지금으로선 더 짧은 더블헤더를 해야 10월이 와도 최고의 투수들이 여전히 건강할 가능성을 높인다"라고 했다.

NBC스포츠는 마지막으로 몇 가지를 없애자고 제안했다. 올 시즌 경기 수를 줄이는 차원에서 인터리그를 하지 말자고 했다. 또한, 7월15일 로스엔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예정된 올스타전도 하지 말자고 했다. 올스타휴식기가 아깝다고 지적했다.

[메이저리그 경기장.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배우 민효린과의 결혼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태양의 유튜브 채널엔 'Ep_6. Crystal clear'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태양은 2017년 4월 입대를 ...
종합
연예
스포츠
'KBO리그 복귀 가능할까?' 강정호, 인천공...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