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한 번 다녀왔습니다’ 천호진, 슬픔과 허망함 담긴 모습 “딸 향한 애틋한 마음”[오늘밤TV]
20-03-29 12: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천호진이 진심어린 마음을 털어놓는다.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가 첫 회부터 탄탄한 스토리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섬세한 연출, 그 속에 주연부터 조연까지 캐릭터와 맞춤옷을 입은 듯 생생하게 살아 숨 쉬는 인물들을 만들어내는 배우들의 열연이 더해져 명품 드라마로 호평 받고 있다.

오늘(29일) 방송되는 3, 4회에서는 천호진(송영달 역)이 친구 안길강(양치수 역)에게 그간 말할 수 없었던 현실의 무게를 토로한다.

앞서 송영달(천호진 분)은 깐깐한 짠돌이 아빠지만 누구보다 자식들을 생각하는 모습으로 애틋함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결혼을 앞둔 막내딸 송다희(이초희 분)에게는 “아부지는 너 더 데리고 있다 보내고 싶었는데...”라며 아쉬운 마음을 털어놓기도. 그러나 결혼식 당일, 파혼 후 집으로 온 딸을 보고 당황스러움을 내비쳐 오늘(29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이런 가운데 불안한 기색이 역력한 송영달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고된 하루의 끝자락에 술잔을 기울이고 있는 것. 심란한 표정을 짓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는 깊은 고민에 빠진 속내가 엿보여 가슴을 아리게 한다. 여기에 평소 장난기 많은 양치수(안길강 분) 역시 착잡한 낯빛을 드러내 이들 사이에 오간 이야기가 궁금해지는 상황.

이어 수심이 가득한 얼굴로 두 손을 모으고 있는 그의 모습에는 왠지 모를 슬픔과 허망함이 가득 담겨 있어 딸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짐작케 한다. 그동안 억척스러운 면모를 보여주었던 송영달의 진심어린 속마음은 무엇일지 오늘 방송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천호진과 안길강의 진솔한 대화는 오늘(29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3,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중3에 출산→입양→고2에 또 출산" 18세 고딩엄마 등
18세 고딩엄마가 출연했다. 4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고딩엄빠2'에서는 울산에서 온 18세 고딩엄마 박유진이 출연했다. 먼저 재연 영상으로 시작했다. 중1이었던 박유진은 흉기를 든 남자친구와 이별 후 엄청난 후폭풍을 겪었다. 중3...
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 27살 지지 하디드, 뼈만 남은 몸매로 현란한 워킹[해외이슈](종합)
“조니 뎁 재판에 패하고 파산했다더니” 엠버 허드, 딸과 함께 스페인 휴가[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이혼소송 31살 애엄마 모델과 데이트” 서로의 매력에 빠졌다[해외이슈](종합)
“22살 때 우울증으로 완전한 멘탈붕괴”, 28살 여배우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