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게 뭐야'…정유나, 전면이 뻥 뚫린 수영복
"父 아파트 9채 날려"…함소원, 짠순이 된 이유
송가인 돌직구에 백종원 당황…무슨 일?
'현아가 더 좋아해'…♥던 볼 향해 뽀뽀 쪽
실제 '머슬커플'의 19금 화보…수위 장난없네
'노골적이야'…김이슬, 가슴 드러낸 채 아찔샷
진성 "4년 전 림프종 혈액암, 요즘엔…" 어쩌나
故 구하라 오빠 "동생 재산 생각보다 많지 않아서…"
.
손혁 감독이 말하는 "행복한 고민" 그 실체는
20-03-26 16:3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김진성 기자] "행복한 고민이다."

키움 손혁 감독의 스프링캠프 최대 과제는 1군에서 활용할만한 불펜투수 발굴이다. 지난해 키움 불펜은 조상우, 김상수, 오주원을 축으로 윤영삼, 양현, 김성민, 이영준 등이 전천후 활약하며 리그 최강으로 군림했다.

그러나 올 시즌에도 키움 불펜이 최강일지는 알 수 없다. 손 감독은 늘 "지난해 처음으로 풀타임을 한 투수들이 올해도 작년만큼 해준다는 보장은 없다"라고 말한다. 뉴페이스들, 저연차들 위주로 옥석을 가린다. 페이스가 좋은 투수가 많다.

불펜투수들은 26일 자체 연습경기서도 괜찮았다. 김성민이 1이닝 2피안타 1실점, 박관진
이 ⅔이닝 2볼넷 1실점으로 살짝 불안했다. 그러나 박주성이 1이닝 1피안타 무실점, 조덕길과 김재웅이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김정후가 1이닝 1탈삼진 무실점, 이종민이 1이닝 1피안타 무실점했다.

손 감독은 "대만 캠프에선 1~2명 좋은 선수가 보였는데, 지금은 모르겠다. 행복한 고민이다"라고 했다. 자체 연습경기의 한계는 분명히 있다. 빠르면 내달 7일부터 가능한 타 구단과의 교류전을 통해 좀 더 표본을 살펴볼 필요가 있다. 그렇다고 해도 페이스가 좋고, 자질이 좋은 투수가 많다는 게 손 감독의 평가다.

특히 키움은 왼손 불펜이 풍부하다. 손 감독은 "좌우를 가리는 스타일은 아니다. (왼손 투수라고 해도)오른손 타자에게 좋다면 계속 넣을 수 있다"라고 했다. 이날 선발 윤정현에 대해서도 "상황에 따라서 1군 엔트리에 넣을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 팀에서 오른손 타자에게 오주원, 김성민이 특히 강하다. 바깥쪽으로 떨어지는 변화구를 던질 줄 알기 때문이다"라고 덧붙였다.

손 감독이 행복한 고민을 하는 파트는 불펜에만 국한된 게 아니다. 그는 "수석코치와도 계속 얘기를 하고 있다. 포수도 마찬가지다. 행복한 고민인데, 그만큼 선수들이 좋아지고 있다는 뜻이다. 긍정적이다"라고 했다.

[손혁 감독. 사진 = 고척돔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고척돔=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가인 돌직구에 백종원 '깨갱'…무슨 일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백종원의 음식에 거침없는 평가를 내렸다. 26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선 파를 이용한 새로운 메뉴로 진도 농민들을 위한 특별한 미식회를 가졌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가격 폭락으로 대파를 ...
종합
연예
스포츠
유산슬, 송가인과 듀엣송으로 3개월 만에 기...
방탄소년단, 코로나19 여파로 북미투어도 연기 [MD동영상]
'에이미 말이 사실?' 휘성, 또 프로포폴 투약 의혹…진실은? [MD동영상]
문에스더, 송유진과 열애中…사진 속 과감한 스킨십 눈길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블 ‘이터널스’ 배우, 美 비버리힐스 텅빈 거리 인증샷 “으스스하다”[해외이슈]
톰 행크스 부부 코로나 완치, LA집으로 귀가 “기쁨의 환한 웃음”[해외이슈]
중국 영화관 또 다시 폐쇄 “긴급 명령”, 코로나19 다시 기승 부리나[해외이슈]
美 마크 블럼 코로나19 합병증 사망, 향년 69세 “깊은 슬픔” 애도 물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