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향미 헤어?'…뿌염 안 해서 유니크해진 ★들
'양말도 명품'…현아, 고급진 사복 스타일
'여친 속옷차림 공개' 씨잼, 이번엔…
이혜성 덕분에 뿌듯해진 전현무, 무슨 상황?
'민망'…머슬마니아 4인방, 19금 포즈 대결
오채원, 끈으로 지탱 힘든 볼륨 '아슬아슬'
'어마무시하네'…한지나, 육덕진 허벅지
"오! 빅사이즈" 이경규, 가랑이 낚시바늘 꿰더니
.
2020 AFC 챔스 조 편성 확정, K리그팀 주요 관전포인트
20-01-29 12: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서울이 28일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CL) 플레이오프에서 승리를 거두며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이로써 올 시즌 ACL 본선에 참가하는 32팀이 모두 정해졌다. 32개 팀은 4팀씩 총 8조로 나누어져 A부터 D조는 서아시아, E부터 H조까지 동아시아 지역으로 구분되어 2월 10일부터 조별리그를 치른다. 올 시즌 역시 우승을 향한 32개 팀의 뜨거운 경쟁이 예상되는 가운데, K리그 4개 팀이 소속되어있는 동아시아 지역 각 조의 주요 관전포인트를 알아본다.

▲ E조 - 서울, 베이징 궈안(중국), 치앙라이 UTD(태국), 멜버른 빅토리(호주)

플레이오프에서 4-1 기분 좋은 승리를 거둔 서울은 베이징 궈안(중국) 치앙라이 UTD(태국) 멜버른 빅토리(호주)와 함께 E조에 속했다. 3년 만에 ACL 무대로 복귀한 서울은 비교적 무난한 조에 편성됐다는 평가를 받는다. 서울은 역대 ACL에서 태국팀을 상대로 패배한 적이 없으며, 베이징 궈안을 상대로 좋은 기억이 있다. 2013년 ACL 16강에서 베이징 궈안을 상대한 서울은 합산스코어 3-1(홈 3-1, 원정 0대0)로 승리해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듬해인 2014년에는 두 팀이 F조에서 만났고, 서울이 홈에서 2-1, 원정
에서 1-1 무승부의 성적을 거뒀다. 하지만 아시아 최고의 수비수 김민재, 브라질 국가대표 헤나투 아우구스투 등 전력을 보강한 베이징 궈안은 이번 조별리그 경계대상이다.

▲ F조 - 울산, 상하이 선화(중국), 퍼스 글로리(호주), FC도쿄(일본)

울산은 2019시즌 K리그 준우승으로 ACL 티켓을 거머쥐었다. F조에 속한 울산의 상대는 지난해 중국 FA컵 우승팀 상하이 선화, 호주 A리그 우승팀 퍼스 글로리, J리그 준우승팀 FC도쿄다. 흥미로운 매치업은 울산과 상하이 선화다. 상하이 선화에는 전북에서만 K리그 통산 229승을 거둔 최강희 감독과 132골로 K리그 역대 득점 3위인 김신욱이 버티고 있다. 상하이 선화는 지난해 중국 슈퍼리그에서 13위로 주춤했지만, K리그를 누구보다 잘 아는 최강희 감독과 김신욱의 존재는 울산에게 충분히 위협적이다. 한편, 최강희 감독의 울산 통산 상대전적은 19승 16무 10패다.

▲ G조 - 수원, 비셀 고베(일본), 광저우 에버그란데(중국), 조호르 다룰 탁짐(말레이시아)

지난 시즌 FA컵 우승으로 수원이 2년 만에 ACL 무대로 돌아왔다. 수원은 일본 국왕컵 우승팀 비셀 고베, 중국 슈퍼리그 우승팀 광저우 에버그란데, 말레이시아 슈퍼리그 우승팀 조호로 다룰 탁짐과 16강행 티켓을 두고 겨룬다. 스타들이 즐비한 ACL에서 유독 G조가 눈에 띈다. 비셀 고베에는 바르셀로나에서 16시즌을 보낸 이니에스타, 벨기에 국가대표 베르마엘렌이 활약하고 있으며 광저우 에버그란데의 주요 선수로는 토트넘과 바르셀로나에서 활약한 파울리뉴, 한국 국가대표 박지수 등이 있다. 우승 2회, 2018시즌 4강 등 ACL 경험이 풍부한 수원이 올 시즌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팬들의 관심을 끈다.

▲ H조 - 전북, 시드니FC(호주), 요코하마F 마리노스(일본), 상하이 상강(중국)

2019시즌 K리그 우승팀 전북은 H조에서 호주 A리그 준우승팀 시드니FC, J리그 우승팀 요코하마F 마리노스, 중국 슈퍼리그 3위 팀 상하이 상강을 만난다. 전북은 상하이 상강을 상대로 1년 전 16강 승부차기 패배를 설욕할 기회를 잡았다. 또한, 최근 합의를 마친 전북 소속 외국인 선수 로페즈의 상하이 상강 이적으로 두 팀의 조별리그에서 대결은 벌써 기대가 크다. 전북은 요코하마를 상대로 2014년 조별리그에서 만났고 홈에서 3-0 승리, 원정에서 1-2 패배의 성적을 거뒀다. 3-0 홈 승리 당시 2골을 기록한 이승기는 올 시즌 역시 전북의 중원을 책임진다. 전북과 시드니FC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 = 프로축구연맹 제공]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씨잼, 여친 속옷 차림 공개하더니 또…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씨잼(본명 류성민·27)의 '럽스타그램'이 화제인 가운데 추가로 SNS를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씨잼은 27일 밤 인스타그램에 "우월감은 열등감이다"는 글을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한 손에는 휴대폰, 다른 손에는 담배를 ...
종합
연예
스포츠
우다비 "'덕생일지'통해 성장하는 계기 되었...
MCND "코로나19로 인한 무관중, 아쉽지만 안전이 최우선" [MD동영상]
'데뷔' MCND, 퍼포먼스 맛집 열렸다 '아이스 에이지' 첫무대 [MD동영상]
'덕생일지' 네이처 소희 "나도 보리처럼 소심해, 트리플 A형!"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캡틴마블X원더우먼 만났다, 브리 라슨X갤 가돗 “전쟁 아니야”[해외이슈]
‘컨테이젼’ 기네스 펠트로, 코로나19 마스크 착용 “손 자주 씻어요”[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파워풀 댄스 실력 “웃지 마세요”[해외이슈]
스티븐 스필버그 ‘인디아나 존스5’ 하차, ‘로건’ 제임스 맨골드 연출[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