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널디 대표, 정준영 친구·犬사료 논란에…
"미친 인간" 팽현숙, 최양락 과거에 분노
"변수미, 필리핀서 비참한 삶 산다더라"
양치승, 아무도 모르게 직업 변경? '폭로'
전진 결혼식 사진 공개…신화 의리 대단
너무한 거 아냐?…치어리더, 종잇장 자태
생일 기념이 이 정도…女스타 파격 노출
"시무룩할 때…" 감탄 나오는 이준기 미담
.
이병헌·하정우 ‘백두산’, 개봉 첫주 264만 돌파 “압도적 1위”[공식입장]
19-12-23 08:0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영화 백두산‘이 12월 21(토), 22일(일) 개봉 주말 이틀간 157만 관객 동원, 개봉 첫 주 246만 171명의 누적 관객수를 기록했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스펙터클한 전개와 긴장감 넘치는 볼거리 속 따뜻한 웃음과 감동으로 호평의 입소문을 이끌고 있는 영화 ‘백두산’이 개봉 첫 주 누적 관객수 246만 171명을 동원, 독보적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가며 개봉 2주차에도 거침없는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개봉 3일째 100만 돌파, 4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 ‘백두산’은 쟁쟁한 경쟁작들의 흥행세를 꺾고 주말 이틀간 157만 명의 관객수를 기록, 동시기 개봉작 좌석판매율 1위를 유지하며 주말 극장가를 완벽하게 장악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처럼 연말 극장가 압도적 흥행 강자임을 입증한 ‘백두산’은 이전에 보지 못했던 새로운 스타일의 영화로 강력한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백두산’은 백두산 화산 폭발이라는 과감한 상상력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 시너지, 박진감 넘치는 볼거리로 뜨거운 입소문 열기를 이어가며 극장가를 사로잡고 있다.

관객들은 “믿고 보는 배우들이 나와서 재미와 감동이!”(CGV_smu****), “마동석 배우의 다른 면모를 볼 수 있어서 좋았어요”(CGV_qj**hd0818), “재미있고 감동도 있고 스케일도 있고 배우들 연기력도 좋아요”(CGV_천****) 등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배우들의 연기 호흡에 호평을 전했으며, “연말 오락 영화로 손색없는 스케일과 재미”(CGV_ae**park), “박진감 넘치고 극장에서 보기 너무 좋네요”(CGV_하****), “한국 영화에서 이런 장면을 볼 수 있을 줄이야! 또 보러 가야지”(CGV_lo**0663), “재난 장면 완전 실감 납니다!!”(CGV_bu**y145), “영상미, 스토리, 배우 연기력 다 최고임”(CGV_ho**fodoso), “중간 중간 웃다가 완전 몰입해서 봄!”(CGV_sa**jy0801) 등 영화 속 다채로운 재미에 극찬과 추천을 쏟아내고 있다.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배우들의 만남, 백두산 화산 폭발이라는 소재와 참신한 상상력으로 새로운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할 영화 ‘백두산’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 제공 = CJ엔터테인먼트]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변수미, 필리핀서 비참한 삶 산다더라"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유튜버 김용호가 이번에는 가수 탁재훈, 배우 이종원, 변수미 등의 해외 원정도박 의혹을 제기했다. 김용호는 27일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강성범 '정킷방'에 연루된 연예인들의 실명을 까야 경각심을 줄 수 있을 것"이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호아킨 피닉스♥루니 마라 첫 아들 얻어, “아이 이름은 리버 피닉스”[해외이슈]
‘어벤져스’ 사무엘 L. 잭슨 MCU 복귀, 닉 퓨리 국장으로 컴백[해외이슈]
‘슈퍼맨’ 헨리 카빌, “잭 스나이더 ‘저스티스 리그’ 재촬영 합류 안한다”[해외이슈]
디즈니 ‘피터팬과 웬디’ 실사영화, 야라 샤히디 ‘팅커벨’ 확정 “사상 첫 흑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