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샘 오취리, 케이팝+동양인 비하로 역풍
"쓰레기 회사" 이말년, '샌드박스'에 분노
"나 몰라?" 백종원, 공장 대우에 당황
비 "김태희와 방송? 있을 수 없는 일"
박연수, 딸 송지아와 동행 중 접촉사고
사미자, 촬영 중 심근경색 증상 '충격'
권민아 폭로…AOA 사태, 시간만 끄는 FNC
'콜센타', 듀엣무대 실종…연이은 편집 논란
.
이동국은 잊었나? '슈돌' KBS 연예대상+5관왕에도 언급無 '섭섭' [김미리의 솔.까.말]
19-12-22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KBS 구원투수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2019년 KBS 연예대상’에서 그동안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하지만 이동국의 가족은 언급되지 않았다.

21일 밤 서울 영등포구 KBS 본관에서 전현무, 김준현, 손담비, 장동윤의 사회로 ‘2019 KBS 연예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대상의 영광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아빠들에게 돌아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대상 외에도 베스트 아이콘상(‘슈퍼맨이 돌아왔다’ 아이들), 방송작가상(백순영), 쇼·오락 부문 우수상(도경완), 시청자가 뽑은 최고의 프로그램상을 수상하며 5관왕을 기록했다.

올해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KBS 예능이 곤란할 때마다 구원투수로 활약해왔다. ‘1박2일’ 시즌3가 출연자 문제로 잠정 중단을 결정했을 때, ‘1박2일’ 시즌3의 시간대를 메꿔준 프로그램이 ‘슈퍼맨이 돌아왔다’다. 다시 ‘1박2일’이 시즌4로 돌아왔을 때에는 본래 자신들의 시간대에서 방송 중인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자리로 돌아가지 못한 채 일요일 밤 시간대로 편성이 변경됐다.

무려 74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고수해 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게는 날벼락 같은 일. 당시 일요일 밤을 꽉 잡고 있던 ‘미운 우리 새끼’, 다크호스로 떠오르며 마니아층을 양산한 ‘뭉쳐야 찬다’가 자리한 시간대인데다 아이들이 주인공인 프로그램이 일요일 늦은 밤 방송된다는 점에서 여러모로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었다. 그럼에도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10%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며 KBS 간판 프로그램의 저력을 보여줬다.

이런 의미에서 보자면 충분히 ‘슈퍼맨이 돌아왔다’에게 대상이 돌아갈 만했다. 그러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단단한 팬층을 확보하며 프로그램의 인기를 견인했던 이동국 가족들이 언급되지 않았다는 점은 아쉬움을 안긴다.




이동국과 5남매는 지난 2015년 7월 26일 첫인사를 건넸을 때부터 무려 1,534일이라는 시간 동안 ‘슈퍼맨이 돌아왔다’와 함께했다.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건 불과 두 달 전. 심지어 지난해에는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이동국이 이영자, 김준호, 신동엽, 유재석과 함께 대상 후보로 이름을 올리기까지 했다.

약 4년여간 프로그램과 함께 온 이동국 그리고 대박이를 비롯한 5남매. 이들이 ‘2019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 참석하는 건 고사하더라도 언급조차 되지 않았다는 점은 그간의 활약과 공로를 감안할 때 서운함을 안기기 충분했다.

[사진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KBS 2TV 방송 캡처, 마이데일리 사진DB]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나 몰라?" 백종원, 공장 대우에 당황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외식사업대표 백종원이 장어 가공 공장을 방문했다. 6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선 경상남도 통영시를 방문, 여름철 보양식의 대명사로 손꼽히는 장어 특산물을 다뤘다. 이날 방송에서 레시피 정보를 얻기 위해 장어 가...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쿠아맨’ 제임스 완 ‘전격 Z 작전’ 제작, “데이비드 핫셀오프 출연”[해외이슈]
‘존윅’ 4 5편 연속 촬영 확정, “키아누 리브스 컴백”[해외이슈]
제임스 카메론 ‘아바타2’, 다기능 잠수정 ‘크랩슈트’ 최초 공개[해외이슈]
라이언 레이놀즈♥블레이크 라이블리, “8년전 노예농장 결혼식 깊이 사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