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샘 오취리, 의정부고 졸업사진 비판…왜
"FNC 관계자 때문" 권민아, 극단적 시도
송혜교·현빈 재결합설 근거 5가지
'땀 뻘뻘'…치어리더, 습한 날씨에 고생
류수영, 아슬아슬한 아내 언급…우려↑
스테파니 23살연상 남친, 놀라운 뒤태
쯔양, 은퇴 선언 "절대 안 돌아올 것"
피터&카걸, '테슬라 주식 1% 매입' 진실은
.
‘아내를 죽였다’ 이시언, 전현무X한혜진 깜짝 언급한 사연은? “‘나혼자산다’ 갑자기 빠져서...” [MD현장]
19-12-05 16:5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이시언이 전현무와 한혜진을 깜짝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5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선 영화 '아내를 죽였다' 언론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연출을 맡은 김하라 감독과 주연 이시언, 안내상, 왕지혜가 참석했다.

이날 이시언은 데뷔 10년 만에 첫 주연을 맡은 소감에 대해 "일단 감독님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 저를 주연으로 캐스팅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라며 "하기 전에는 몰랐는데, 너무너무 부담스러웠다. 정말 아무나 (주연을) 하는 게 아니구나 느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모든 연기자가 그렇듯 만족감보다 아쉬운 점이 더 많이 보이지만, 최선을 다해 열심히 했다.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정호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과시, 기대감을 높였다. 그는 "MBC '나 혼자 산다' 출연으로 인한 선입견을 크게 신경 쓰지 않았다"라며 "안 믿으시겠지만 영화 속 모습이 평소 나와 더 비슷하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시언은 "캐릭터를 위해 수염을 길렀기에 영화를 통해 가장 먼저 보여드리고 싶었다. 그런데 전현무 형과 한혜진이 갑작스럽게 빠지는 바람에 제가 수염을 기른 상태로 출연하게 됐다. 그렇게 되면서 드라마도 수염을 기른 채로 하게 됐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하라 감독은 이시언에 대한 깊은 신뢰감을 표했다. 그는 "정호 역할은 어떨 때는 잘 생겨 보이고 어떨 땐 평범하고, 또 어떨 땐 지질해 보이는 배우를 찾고 있었는데 이시언이 딱이었다"라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이어 "제가 MBC '나 혼자 산다'를 안 봤다. 그래서 이시언에 대해 일상적인 연기를 잘하는 배우라고만 생각했다"라며 "주변에선 '나 혼자 산다' 속 이미지를 우려했지만 저는 그 부분이 괜찮다고 생각했다. 친근한 이미지가 역할에 더 어울렸다"라고 얘기했다.

'아내를 죽였다'는 음주로 전날 밤의 기억이 사라진 남자 정호(이시언)가 아내 미영(왕지혜)을 죽인 범인으로 몰리면서 벌어지는 사투를 그린 블랙아웃 스릴러물이다. 희나리 작가의 2010년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했다. 오는 11일 개봉.

[사진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혜교·현빈 재결합설 근거 5가지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중국 언론이 보도한 배우 현빈과 송혜교의 재교재설이 근거 없는 루머로 밝혀졌다. 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선 최근 불거진 현빈과 송혜교의 재결합설에 대해 조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밤' 측은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제임스 카메론 ‘아바타2’, 다기능 잠수정 ‘크랩슈트’ 최초 공개[해외이슈]
라이언 레이놀즈♥블레이크 라이블리, “8년전 노예농장 결혼식 깊이 사과”[해외이슈]
패티 젠킨스 감독, “‘원더우먼3’가 마지막…모든 것을 쏟아붓겠다”[해외이슈]
마이클 잭슨, “‘엑스맨’서 백인 프로페서X 연기 원했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