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효주, 치마 터진 사고…강하늘 매너 발휘
이지혜 "의사가 아기 받자마자…" 생생 출산기
'선미 찐팬' 이찬원, 귀 빨개지고 주저앉아
효린, 레깅스 입고 찰칵…민망 자국 고스란히
'초미니 들썩'…치어리더, 움직일 때마다 아찔
'재력 자랑 중?'…류화영, 명품 칠갑 일상
KBO 최저 연봉 3천만→최고 27억 '90배'…최악
'몸매는 여전히 국대'…신수지, 선명 11자 복근
'복면가왕' 프로미스나인 송하영 "자존감 떨어졌었다…제자리걸음 느낌"
19-11-24 17:3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의 '퀸카'는 그룹 프로미스나인 멤버 송하영이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복면가왕'에는 가왕 '만찢남'에 도전하는 복면 가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첫 번째 순서로 '퀸카'와 '브로콜리'의 대결이 펼쳐졌다. '퀸카'는 가수 아이유의 '이름에게'를, '브로콜리'는 가수 임재범의 '너를 위해'를 열창했다. 관객 투표 결과 48 대 51로 '브로콜리'가 3라운드에 진출했다.

이어 공개된 '퀸카'의 정체는 그룹 프로미스나인 멤버 송하영이었다. MC 김성주는 송하영에게 "'복면가왕' 섭외를 받고 겁을 많이 먹었다고 하던데"라고 말했다.

이에 송하영은 "노래에 대한 자존감이 떨어진 상태였다. 노래를 사랑하고 좋아하지만,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다. 그런데 '복면가왕'을 통해 제 자신을 깰 수 있던 시간인 것 같다"고 털어놨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선미찐팬' 이찬원,귀 빨개지고 주저앉아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선미를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엄마는 아이돌'은 절친 소환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선예의 절친을 공개하기에 앞서 MC 홍진경이 이찬원에게 "선예보다 이분 팬이었다고...
종합
연예
스포츠
아이브, 2022년이 더 기대되는 슈퍼루키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는 궁극의 뮤즈”, ♥15살 연하 위켄드와 열애설[해외이슈]
“20년만에 두 번째 약혼 임박” 벤 애플렉, ♥제니퍼 로페즈에 프러포즈할 듯[해외이슈]
최초의 ‘흑인 제임스 본드’ 탄생하나…제작진, "이드리스 엘바 고려한적 있어"[해외이슈]
아놀드 슈왈제네거, 심각한 교통사고 연루…중상 입은 여성 운전자는 병원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