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서희, 집행유예 중 마약 양성" 보도 나와
'이런 모습 처음' 이태곤, 윤보미 위해서…
"열애설 부인한 노민우, 日서 극비 데이트"
라미란 "결혼 후 자다가 소변" 역대급 고백
클라라, 한 뼘 탱크톱 입고…남다른 섹시美
쇄골 따라 새긴 타투…태연, 신비로운 매력
신현준, 前매니저 '부당 대우' 폭로에 울컥
"위화감 조성" 백종원, 김동준에 버럭…왜?
.
'공부가 머니?' 김혜연, "솔루션에 큰 공감, 아이들에게 더 큰 사랑 줄 것"
19-11-23 08: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MBC ‘공부가 머니?’가 다채로운 솔루션으로 안방극장 저격에 성공했다.

22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기획 박현석/ 프로듀서 선혜윤)에서는 트로트 가수 김혜연 가족이 출연해 두 아들 교육 고민을 의뢰, 구체적인 학습 방법부터 훈육 방법까지 맞춤형으로 구성된 전문가들의 특급 솔루션이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먼저, 새벽부터 시작되는 스케줄로 눈코 뜰새 없이 바쁜 워킹맘 김혜연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김혜연은 딸 둘을 키울 땐 아이들이 알아서 잘 해서 몰랐는데, 아들 둘은 하나하나 다 확인해야 하고 신경 쓸게 너무 많다며 아들을 둔 부모로서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에 전문가들의 특급 솔루션이 진행됐다.

남자아이와 여자아이의 차이점에 대해 묻는 MC 신동엽의 질문에 아동심리 전문가 손정선은 “발달 속도가 좀 다르다고 생각하면 된다. 여자아이는 멀티 수행이 가능한데, 남자아이는 몰두를 잘하는 대신 멀티 능력이 떨어진다고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신동엽은 “학생들이 건전한 이성 교
제할 때, 여학생은 성적이 올라가고 남학생은 떨어진다는 말이 있는데 사실인가요?”라고 하자, 전 서울대 입학 사정관 진동섭 전문가는 “여학생은 멀티가 되는데, 남학생은 몰두를 하니까...”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편 고학년으로 갈수록 달라지는 아이들에 대한 솔루션도 진행됐다. 교육 컨설턴트 이병훈 전문가는 “초등학생이 5~6학년만 돼도 굉장히 뺀질거리고 엄마 말을 무시하거나, 선제적으로 공격하거나 한다. 근데 그런 행동을 보고 엄마한테 대들고 이기려 한다고 할 수도 있지만 반대로 우리 아이가 크고 있구나 생각했으면 한다. 아이를 훈계로만 다스리려고 하지 말고, 우리 자녀가 소통할 수 있을 만큼 성숙했구나 그렇게 받아들여줬으면 좋겠다.”라는 솔루션을 내놓아 관심을 모았다.

이 밖에도 고학년으로 올라갈수록 어려워지는 공부에 학습 결손은 줄이고 두려움은 없애줄 전문가들의 구체적인 학습 노하우가 공개돼 학생과 학부모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트로트 가수 김혜연의 두 아들에 대한 심리검사도 진행됐다. 아이들은 늘 바쁜 스케줄로 인해 함께 하는 시간이 부족한 엄마의 사랑을 그 누구보다도 원하고 있었다. 이에 손정선 전문가는 “단 30분이라도 아이들과 1:1로 보낼 수 있는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 그리고 그 시간에 함께 생활계획표를 세워서 아이들이 엄마가 옆에 없을 때도 내가 뭐하고 있는지 엄마가 알고 있다는 것,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면 훨씬 좋아질 것”이라고 전했다.

아들 연구소 최민준 소장은 “오늘 보상에 대한 얘기를 했는데, 보상의 핵심은 엄마가 알아주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아이들의 노력을 봐주는 것만으로도 아이들에게 더 큰 힘과 동기부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덧붙였다.

모든 솔루션을 다 들은 김혜연은 ”오늘 전문가분들께 좋은 얘기 들었으니까 앞으로 잘 대처해서 아이들에게 더 많은 사랑을 줘야겠다고 생각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매주 다양한 교육 정보로 학생과 학부모들의 고민을 해결해주고 있는 MBC ‘공부가 머니?’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 MBC <공부가 머니?>]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열애설 부인 노민우, 日 극비 데이트"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겸 가수 노민우(34)가 일본 스타 아야세 하루카(35)와의 열애설을 전면 부인했음에도, 두 사람의 핑크빛 스캔들이 재점화됐다. 일본 주간 잡지 프라이데이는 9일, 열애 특종이라면서 '아야세 하루카, 한류 스타 노민우 생...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