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67cm·54.9kg' 강예빈 "최고 몸무게 경신"
야옹이 작가, '수술 의혹' 부른 극강 골반
양준일 "前부인 딸 내 자식 아닌 이유는…"
장윤주 "출산→독한 다이어트" 비법 '충격'
"신음 담긴…" 제이미가 받은 충격 영상
천안나 '학폭' 부인…피해 주장 폭로 추가
치어리더, 아찔한 치마 길이 '상의보다 짧아'
"김학래, 헤어진 이성미·아들 TV 나오면…"
.
'시베리아선발대' 고규필, 브라질리언 왁싱 벌칙에 '난감'
19-11-15 06: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고규필이 간헐적 단식을 어겨 벌칙을 받게 됐다.

14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시베리아 선발대'에서 고규필은 5시가 넘었는데도 황태포를 폭풍 흡입했다.

이에 제작진은 "모스크바에서 기차 타고 오셔야겠는데! 5시가 넘었어"라고 알렸고, 고규필은 "아... 몰랐다. 아... 잘못했다. 몰랐네"라고 사정했다.

그럼에도 제작진은 "그럼 열차표 예매하라고 하겠다"고 알렸고, 고규필은 "진짜 잘못했다... 한 번만 봐 달라. 몰랐
다. 미안하다"며 울상을 지었다.

하지만 촬영 종료 3일 후 고규필의 드라마 스케줄로 인해 벌칙을 변경해야 하는 상황.

그러자 이선균은 "혼자 다른 비행기 타고 따로 귀국", 제작진은 "비행기로 지나온 여행지를 거친 후 귀국", "모스크바 바버숍에서 머리 깎기", "브라질리언 전신 왁싱"이라는 대안을 제시했다.

놀란 고규필은 "왁싱을 하라고?"라고 물으며 한숨을 내쉬었고, 김민식은 "그건 좀 당긴다. 좋은 거잖아. 나도 하고 싶다. 내가 대신 벌칙 받을래", 김남길을 "나도 시켜 줘"라고 불난 집에 부채질을 했다.

고규필은 이어 "공개적으로 나는 왁싱을 한 사람이 되는 거잖아?"라고 난감해 했고, 김민식은 "뭐 어때? 남자들 다 해", 이선균은 "왜? 요즘 많이 해"라고 이번엔 불난 집에 기름을 부었다.

이를 지켜보던 제작진은 "훈제 생선 한 마리 먹기"라는 대안을 제시했고, 고규필은 이 또한 마음에 내키지 않았지만 울며 겨자 먹기 식으로 이에 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tvN '시베리아 선발대'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준일 "前부인 딸,내 아이 아냐" 단호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비디오스타'에서 가수 양준일이 자신을 둘러싼 가정사 루머에 정면 반박, '사이다 대응'으로 눈길을 끌었다. 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레어템 특집! 본캐로 로그인하셨습니다' 편으로 꾸며졌...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