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제대로 초미니'…제니, 아찔 오프숄더룩
"김풍, 해외서 성인용품점行…한국인 마주쳐"
"김건모 업소 단골, 장지연 만난 후에…"
김태진, 충격 근황 "마이너스 인생으로 전환"
박나래, 갑작스레 들이민 엉덩이…'깜찍'
"아이즈원·엑스원, 전원이 조작된 멤버"
티파니 "소녀시대 후 심리치료 받아" 왜?
유경아, 이혼·암 투병 고백…"내일은 없어"
.
"가수 활동 복귀? 용기 없다"…'밥은 먹고 다니냐?' 아이비가 털어놓은 속마음 [종합]
19-11-12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가수 아이비가 근황과 함께 향후 활동에 대해 속시원히 고백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스페셜 게스트로 가수 아이비와 뮤지컬 배우 최재림이 출연했다.

이날 손님으로 찾아온 아이비에게 김수미는 "TV에서 왜이렇게 안 보이냐"며 근황을 물었다. 어느덧 뮤지컬 배우로 활동을 한 지 10년이 지난 아이비는 "뮤지컬만 했다. 현재는 '아이다'에서 여주인공 암네리스 역을 맡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아이비는 소속사를 나와 1인 기획사 설립한 것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장점은 내가 고생해서 번 돈을 내가 다 갖는 것이다. 단점은 책임감인 것 같다. 직원들에게 매번 월급도 주고 보너스도 줘야한다"며 "내가 일을 그만 둘 수 없으니 가장이 된 느낌이다. 소속사를 혼자 운영하다보니 왜이리 월급날이 빨리 오는지 모르겠다. 경비뿐만 아니라 세금도 많다"며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또한 아이비와 함께 찾아온 뮤지컬 배우 최재림을 번갈아보던 김수미는 "두 사람 모두 게 미혼이지? 같이 작업을 하면서 러브라인이 형성되지는 않냐"고 물었다.

김수미의 말에 최재림은 "작품하며 교제가 이루어지는 배우들도 많다. 연습 기간이 1-2달 정도 되는데, 그동안 계속 붙어 있다면 마음이 생기기도 한다. 그런데 작품이 끝나면 공통점이 사라진다"고 솔직한 답을 내놓았다.


그러면서 최재림이 아이비를 보며 "작품에서 우린 약혼을 한 사이다. 어떻게, 약혼 생각 있으세요?"라고 묻자 아이비는 "절 안 좋아하시잖아요"라고 단호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대화를 지켜보던 김수미는 "요즘 사람들은 자기 하는 일이 뚜렷하게 있으면 급하게 결혼 할 생각을 안 하는 것 같다"고 언급했다.

이에 아이비는 "결혼하고 싶은 이유는 하나다. 전 아이를 좋아한다. 그런데 이미 노산이라 주변에서 '난자를 얼려라'라고 조언한다"고 깜짝 폭로했다. 이에 서효림도 맞장구치며 "20대 후반에서 서른에 딱 얼려놓더라"라고 덧붙였고, 이에 아이비는 "난 이미 난자가 늙었다"고 씁쓸함을 전했다.


끝으로 아이비는 솔로 댄스 가수로의 복귀 의향에 대해서도 솔직히 고백했다. 뮤지컬 배우로만 활동하고 있는 아이비에게 서효림이 "다시 댄스 앨범을 낼 생각은 없냐? 솔로 여가수가 없지 않냐"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이에 아이비는 "이제 숨이 찬다. 힘들어서 못 한다"며 "요즘 아이돌들이 너무 많다. 솔직히 용기가 없다. 아무도 알아보지 못할 거 같다"고 토로했다.

[사진 = SBS플러스 방송화면 캡처]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건모 업소 단골, 장지연 만난후엔…"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가수 김건모(52)에게 폭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인물의 증언이 공개됐다. 10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선 "김건모 추가폭로! 또다른 피해자 격정 고발"이라는 제목으로 실시간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김세의 ...
종합
연예
스포츠
조보아, 상큼하게 브이 '사랑스러움은 덤' [...
오연서 '예쁨 가득찬 꽃미모' [MD동영상]
김혜수, 세월을 무색하게 만드는 미모 '급이 다르네!' [MD동영상]
마마무 문별·솔라 '아침에도 사랑스러운 손하트'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크리스 에반스, “봉준호 감독,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남자” 극찬[해외이슈]
‘겨울왕국2’ 대박…디즈니 글로벌 수익 100억불 돌파, “역대 최초”[해외이슈]
“골든글로브 감독상 후보 여성 없다”, 성차별 논란 점화[해외이슈]
美 버라이어티, ‘기생충’ 골든글로브 감독·각본·외국어영화상 후보 정확히 예측[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