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슬립드레스 수준'…손예진, 너무 아찔한 의상
배영만 "子, 내게 냄새 난다고…" 고백하며 눈물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거울 좀 볼까?'…유현주, 필드서도 미모 점검
'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니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개콘' 몰카범, 왜 자수했나 봤더니…'멍청한 짓'
'국내 복귀설' 김연경, SNS로 현재 심경 고백?
.
유라시아 끝지점에서의 새로운 시작, 제1회 부경 크리에이티브 메이커 페스티벌 개막
19-11-08 11:1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대한민국 유라시아 횡단의 시작지점에서 건전한 크리에이터산업의 활성화와 메이커 산업의 콜라보 행사 펼쳐져

산업활성화를 위한 기관, 민간기업, 협단체, 산학과의 다자간 업무협약체결 진행

일상생활속에서 펼쳐진 아이디어로 시작한 유투브 창업, 메이커톤 등 프로그램 열려


유라시아 철도길 끝 출발지점인 부산유라시아플랫폼(구 부산역)에서 11월 7일 '제 1회 부경 크리에이티브 메이커 페스티벌' 행사가 개막했다.

첫째날 히든싱어 임창정편과 환희편에 우승한 조현민씨와 박민규씨의 화려한 개막식 무대를 시작으로 '상상을 현실로! 창업, 그리고 메이커!' 라는 주제로 이룸상자 민진홍 대표의
강연, 몽키즈티비에 강태호 대표와 아트핸즈에 김석칠 대표, 네모의 김준수 대표. 세남자가 들려주는 진솔한 메이커들의 토크쇼가 펼쳐졌다.

또한, 대학생과 청년 창업 희망자들을 위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겨루는 제1회 부경 메이커톤 경진대회가 개최되었다.

본선과 시상식은 11월 8일 메인무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광역시는 앞서 부산형 메이커 산업 육성 종합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는 '창업촉진지구 지정 계획' 에 이은 또 다른 기술 창업 촉진 및 활성화 계획이며 지난 4월 전국 최초로 '부산광역시 기술창업 지원 조례'를 제정해 메이커 활성화 지원사업의 근거를 마련 하였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주)마이스테이션 허재호는 '건전한 크리에이터산업 활성화와 메이커산업을 통해 지역 가치 나눔을 실현해 나가고, 창업과 일자리를 해소 할 수 있는 기획을 하겠다.' 고 말했다.

또한 '어려운 경제속에서 가장 중요한건 상생과 협력을 통해 소통해 나가고 기본과 원칙을 시작으로 기초부터 탄탄하게 만들어 가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다자간 업무협약식(산학, 민간, 기관, 단체)의 의미를 강조했다.

이번 행사는 교육부, 중소벤처기업부,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경대학교, 부산메이커스협의회, (주)마이스테이션이 공동 주최, 주관하며 오는 11월 8일(금)까지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 광장)에서 진행된다.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배우 민효린과의 결혼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태양의 유튜브 채널엔 'Ep_6. Crystal clear'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태양은 2017년 4월 입대를 ...
종합
연예
스포츠
'KBO리그 복귀 가능할까?' 강정호, 인천공...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조 바이든-도널드 트럼프 이어 美 대선 3위 질주[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